속보
VIP
통합검색

"셀토스보다 싸고 크다"…쉐보레 트랙스, 2052만원부터 판매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2 11:38
  • 글자크기조절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액티브/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액티브/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쉐보레 트랙스의 완전변경(풀체인지) 모델 '트랙스 크로스오버'가 22일 출시됐다. 경쟁 모델인 기아 셀토스보다 크기는 크고, 가격은 더 저렴한 2052만원부터 시작한다.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CUV(크로스오버유틸리티) 차량 특유의 비율과 스포티한 디자인을 가졌다. 또한 다양한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스포티한 디자인을 강조한 RS 트림과 아웃도어 느낌을 강조한 ACTIV 트림으로 차별화를 뒀다.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전장 4540㎜, 전폭 1825㎜, 전고 1560㎜, 휠베이스 2700㎜로 경쟁 모델인 셀토스보다 더 크다. 짧은 리어 오버행(후륜 축에서 차 맨 뒤까지)을 통해 더 넓은 2열 다리공간을 확보했다. 뒷좌석 6대4 폴딩시트는 적재공간을 더욱 확장해 짐을 싣거나 차박캠핑을 하는 등 다양한 활동에 적용이 가능하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RS 실내/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RS 실내/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실내의 전면 디스플레이는 플로팅 타입으로 8인치 컬러 클러스터와 11인치 컬러 터치스크린으로 구성된 듀얼 스크린이 탑재됐다. 중앙 터치스크린은 운전자를 향해 약 9도 기울어져 있어 보다 편리한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파워트레인은 GM의 신형 1.2ℓ E-터보 프라임 엔진이 탑재됐다. 이를 통해 최고출력 139마력, 최대 토크 22.4㎏·m의 준수한 퍼포먼스를 보인다. GENⅢ 6단 자동변속기와의 조합을 통해 연비는 리터당 12.7㎞(17인치 모델 기준)를 보여 제3종 저공해차 인증을 취득했다.

편의사양으로는 무선 안드로이드 오토·애플 카플레이, 액티브 노이즈 캔슬레이션, 어댑티브 크루즈, 긴급 제동 시스템 등 다양한 기능을 챙겼다. 쉐보레에 부족하다고 지적받던 오토 홀드 기능도 브랜드 최초로 탑재됐다.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가격은 개별소비세 인하 기준으로 △LS 2052만원 △LT 2366만원 △ACTIV 2681만원 △RS 2739만원이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RS/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RS/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도 탈출하고 싶다"…32만 개미 물린 국민주 아직 '반토막'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