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잔돈은 됐어" 조인성 모습에…김지민 "멋있어", 김준호 '질투 폭발'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8,978
  • 2023.03.28 09:53
  • 글자크기조절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코미디언 김지민(39)이 배우 조인성(42)의 매너에 감동했던 이야기를 밝혔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는 김지민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공개 열애 중인 김준호를 언급했다.

김지민은 김준호와 커플 옷을 입지 않는다며 "우연히 커플 옷을 입으면 너무 싫어서 그 자리에서 바로 새 걸 산다"고 말했다.

조인성과의 식사 자리에서 김준호가 질투했던 일화도 공개했다. 김지민은 "며칠 전에 차태현 부부와 식사했다. 뒤늦게 조인성씨가 와서 '잘생겼다'고 했더니 질투하더라"고 회상했다.

이어 "그날 김준호가 엄청난 밥값을 계산했다"며 "나갈 때 제 차 발렛 비용을 3000원 내야 했다. 조인성씨가 만원을 내면서 '잔돈은 됐다'고 하는데 너무 멋있더라"고 고백했다.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당시 김지민이 계속해서 조인성이 멋있다고 감탄하자 김준호는 "내가 몇십만원은 더 썼는데, 조인성 3000원이 그렇게 멋있냐"며 질투했다고. 김지민은 "아직도 이 얘기를 한다"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KBS 공채 코미디언 선후배이자 같은 소속사 식구이던 김준호와 김지민은 지난해 4월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두 사람은 오랜 시간 인연을 이어오다 9세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