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영국 교육부 장관 "한국은 AI 강국, 배울 점 있다"

머니투데이
  • 런던(영국)=정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0 12:00
  • 글자크기조절
장상윤 교육부 차관(사진 오른쪽)이 질리언 키건 영국 교육부 장관(사진 왼쪽)과 3월29일 영국에서 면담했다 /사진제공=교육부
장상윤 교육부 차관(사진 오른쪽)이 질리언 키건 영국 교육부 장관(사진 왼쪽)과 3월29일 영국에서 면담했다 /사진제공=교육부
장상윤 교육부 차관이 질리언 키건 영국 교육부 장관과 만나 양국의 디지털 교육정책 협력을 논의했다.

30일 교육부에 따르면 장 차관은 지난 29일(이하 현지시간) 영국에서 개최된 교육박람회 Bett(British Educational Training and Technology) 행사장에서 키건 장관과 면담했다. Bett은 세계 최대 규모의 교육정보기술(에듀테크) 박람회다.

장 차관은 "한국은 디지털 교육 대전환을 위해 인공지능 디지털 교과서 도입, 교사의 역할 변화, 디지털 기반 구축 등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면담을 계기로 양국 간 에듀테크 협력이 강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키건 장관도 "인공지능 강국인 한국으로부터 영국이 배울 점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한국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키건 장관은 특히 한국 정부가 도입을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교과서에 관심을 보이며 협력을 구했다.

이에 장 차관은 "영국은 민관협력 에듀테크 생태계가 잘 조성돼 있어 교육 현장의 교수학습, 학교경영, 교원업무 경감, 학생 심리·정서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 에듀테크가 활용되는 것을 알 수 있었다"며 "우리도 모두를 위한 맞춤 교육을 하는 디지털 교육 비전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9일부터 사흘 동안 열리는 Bett에는 600여개 기업들이 부스를 차렸다. 한국에서도 22개 기업이 참여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