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H그룹 "계열사 주권매매거래 재개 위해 노력하겠다"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388
  • 2023.04.09 14:11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KH그룹이 9일 KH 필룩스 (442원 ▼20 -4.33%), KH 건설 (319원 0.00%), KH 전자 (198원 0.00%), 장원테크 (530원 0.00%), IHQ (239원 ▲22 +10.14%) 등 계열사들이 감사의견 거절로 주권매매 거래정지 처분을 받은 것에 대해 입장문을 내고 사과했다.

KH필룩스, KH전자, KH건설, IHQ가 지난 7일 외부감사인으로부터 2022년 사업연도 감사의견 거절을 받아 주식 거래가 정지됐다. 이어 장원테크가 한정의견을 받으며 KH그룹 5개사의 거래가 정지됐다.

회사는 입장문을 내고 "갑작스러운 상장폐지 사유발생 및 주식거래 정지라는 소식을 접하고 충격과 실망 느끼셨을 주주 여러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 드린다"면서 "대표이사를 포함하여 전 임직원이 거래소 절차에 따라 상장폐지 사유를 해소하고 주권거래를 재개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임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거래정지에 대해 회사는 "성장중심의 노력이 내실있는 성장기반의 강화와 수익구조의 다변화 및 고도화를 통해 미래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한 중요한 전환점을 맞이 하는 시점에서 의도치 않은 상황이 발생하게 된 것을 매우 안타깝고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하며 "4월 28일까지 이의신청을 통해 개선기간을 부여받아 관리종목 지정사유의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최악의 시나리오 가정하는 美증시…고금리로 침체 빠질 것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