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與 최고위원 토론…김가람 "통합"·이종배 "투쟁"·천강정 "민생"

머니투데이
  • 안재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5 22:20
  • 글자크기조절

[the300]

與 최고위원 토론…김가람 "통합"·이종배 "투쟁"·천강정 "민생"
국민의힘 최고위원 보궐선거 후보들이 5일 방송토론에서 자신이 내년 총선 승리를 이끌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김가람 후보는 통합, 이종배 후보는 대야 투쟁력, 천강정 후보는 국민 행복과 민생을 강조했다.

국민의힘은 5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방송토론회를 열었다. 김가람 후보는 기조연설에서 "총선 승리와 안정적인 지도부의 완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금 우리 당에 가장 필요한 가치는 통합"이라고 말했다.

김 후보는 "2030과 5060, 영·호남을 하나로 묶는 상징이 되어 총선 승리와 윤석열 정부 성공의 밑거름이 되겠다"며 "지금껏 그래왔듯 넓고 편한 곳이 아닌 좁고 험한 곳에서 여러분과 함께 하겠다"고 했다.

이종배 후보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시작으로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김남국 무소속 의원 등 야권 인사들을 고소·고발한 경험을 거론하며 "8년 동안 우리 사회에 공정과 정의를 지키기 위해 최전선에서 투쟁해 왔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총선이 다가올수록 민주당의 가짜뉴스, 정치공작이 기승을 부릴 것이고 이를 막지 못한다면 총선 승리를 장담할 수 없다"며 "저는 누구보다 민주당과 좌파를 잘 알고 잘 싸울 수 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수도권승리가 곧 총선 승리"라며 "저는 서울시의원으로서 그 누구보다 서울과 수도권을 잘 알고 있다. 서울과 수도권의 총선 승리를 반드시 그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천강정 후보는 "지금 당에 필요한 최고위원은 공격수가 아니라, 국민께 드린 상처를 치유할 사람이어야 한다"며 "국민께서 받으신 상처, 치유하는 데 저의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했다.

천 후보는 "지지율 어떻게 올릴까. 총선에서 어떻게 표 얻을까. 계산하지 말고 어떻게 하면 국민께 일상 행복을 드릴 수 있을까를 고민하자"며 "정치가 국민 행복을 고민하고 이를 실현시키려고 노력할 때 국민께 사랑받는 정당으로 거듭날 수 있다"고 말했다.

천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대장동 사태와 코인 사태로 매몰된 그 시간에 국민의힘은 당 쇄신을 위해 성실하게 노력했다"면서 "민주당이 입으로만 외치는 민생 경제의 안정, 실천해야 이뤄진다. 국민의힘 수레에 가득 실려 있는 민생 경제, 고민, 함께 나누자"고 말했다.

보궐선거는 오는 9일 오전 10시30분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제7차 전국위원회에서 전국위원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최고위원들은 자동응답시스템(ARS) 투표를 거쳐 선출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바닥 찍고 무역흑자 2년내 최대…'그린라이트' 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