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70대가 몰던 차, 보행로 덮쳐 7명 부상…운전자 "급발진" 주장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7 06:40
  • 글자크기조절
지난 6일 전남 여수 서시장에서 교통사고가 나 7명이 다쳤다. /사진=뉴스1
지난 6일 전남 여수 서시장에서 교통사고가 나 7명이 다쳤다. /사진=뉴스1
전남 여수 한 시장에서 70대 운전자가 몰던 차가 노점상을 덮쳐 7명이 다쳤다.

7일 뉴스1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32분쯤 여수시 서교동 서시장에서 A(72)씨가 몰던 차가 인도로 돌진했다.

사고로 노점상 1명과 행인 6명 등 7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경찰은 현장에서 A씨 차량의 블랙박스를 확인했고, 버스정류장 인근에 서 있던 A씨 차가 갑자기 우측 인도로 돌진했다가 다시 후진해 인도로 재돌진한 정황을 파악했다.

A씨에 대한 음주 측정에서 혈중알코올농도가 검출되지 않았다.

A씨는 경찰에 "시동을 걸었는데 차가 급발진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로나 이어 암 정복 도전…'mRNA 산업화' 이끈 두 과학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