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내 인테리어 시공 계약은 몇 점"…오늘의집, '계약서 진단' 출시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7.17 13:30
  • 글자크기조절
"내 인테리어 시공 계약은 몇 점"…오늘의집, '계약서 진단' 출시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오늘의집'을 운영하는 버킷플레이스가 인테리어 시공계약의 필수 점검 항목을 확인할 수 있는 '인테리어 계약서 진단'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달 내놓은 '인테리어 시공책임보장 서비스' 출시에 이은 두 번째 인테리어 시공 관련 서비스다.

계약서 진단 서비스는 고객이 인테리어 업체와 계약할 때 현장에서 계약을 스스로 점검하고 진단 결과를 보고서로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인테리어 관련 분쟁에서 소비자가 보호받기 위해서는 인테리어 업체와 체결한 계약서에 불리한 조항이 없는지, 필요한 조항이 들어갔는지를 확인해야 한다. 그러나 개별 소비자는 업체보다 경험이 부족하기 때문에 이를 따져가며 확인하기 쉽지 않다. 보통 2~3차례 업체 미팅 후 현장에서 계약서 서명이 이뤄지기 때문에 검토할 여유도 부족하다.

계약서 진단 서비스는 이런 문제를 확인하도록 지원한다. 먼저 계약 시 점검해야 할 14가지 항목을 질문 형태로 제시한다. 업체진단, 견적진단, 계약서진단 3가지 영역에서 14가지 질문에 응답하면, 진단 리포트를 통해 인테리어 계약서 완성도를 점수로 환산해 보여준다. 고객은 이를 기반으로 계약에서 빠진 것이 무엇인지, 보완사항이 무엇인지를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보고서는 구체적으로 계약서에 포함하면 좋은 문구를 예시로 들어주고, 해당 문구가 없을 때 어떤 문제가 발생하는지도 설명한다. 보고서 확인 후 계약 업체의 휴·폐업 여부 또한 확인할 수 있다.

오늘의집 관계자는 "오늘의집은 고객이 손톱 밑 가시처럼 여기던 불편 사항을 적극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오늘의집을 신뢰하는 고객들을 위해 계속해서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50만명에 33조 뭉칫돈…두산로보틱스 '따따블' 성공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