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39.82 874.06 1077.20
▲25.54 ▲3.84 ▼7.3
+1.06% +0.44% -0.67%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

日 도쿄 등에 전파시계 시간이 안 맞는다, 왜지?

후쿠야마市 표준전파송신소 직원도 대피..전파 보내지 않기 때문

머니투데이 홍찬선 기자 |입력 : 2011.03.26 09:01|조회 : 11896
폰트크기
기사공유
“손목에 차고 있는 전자시계의 시간이 자꾸 틀려요. 고장 난 건가요?”

지난 13일부터 도쿄를 중심으로 하는 일본 동쪽 지역에서 ‘전자시계 시간이 맞지 않는데 왜 그러냐’는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전자시계가 일제히 고장났기 때문일까?

일본에서 전자시계 시간이 자꾸 틀리는 것은 지난 12일 있었던 후쿠시마 제1원전 폭발사고로 원전에서 20km 이내에 사는 사람들에게 피난 지시가 떨어졌기 때문이다.

표준전파 송신이 정지되고 있는 오오다카도야산 표준전파송신소. ▲출처=아사히신문 <br />
표준전파 송신이 정지되고 있는 오오다카도야산 표준전파송신소. ▲출처=아사히신문
보다 정확히 말하면, 이 피난지시로 원전에서 17km 지점에 있는 ‘오오다카도야산 표준전파송신소’에서 근무하던 직원 2~4명도 대피해 표준전파를 송신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대지진으로 인한 건물 및 기기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원전 폭발에 따른 방사능 누출이란 2차 재난이 전자시계 시간이 틀리는 고통으로 이어지고 있다.

‘표준전파’ 송신소는 전자시계가 정확한 시각을 자동적으로 보정(補正)하는 역할을 한다. 일본에는 현재 후쿠시마현 다무라(田村)시와 사가현의 사가(佐賀)시에 각각 한개씩 2곳이 있다. 표준전파 송신소에서 내보내는 전파가 안정적으로 도달하는 거리는 1000km. 따라서 이번 대지진 및 쓰나미 피해가 큰 지역에는 표준전파가 잘 도달되지 않아 전자시계 시간이 자꾸 틀리는 또 하나의 재난을 겪고 있는 것이다.

일본의 표준전파송신소가 있는 곳(작은 동그라미가 있는 2곳)과 전파가 안정적으로 도달하는 1000km권(큰 동그라미). ▲출처=아사히신문<br />
일본의 표준전파송신소가 있는 곳(작은 동그라미가 있는 2곳)과 전파가 안정적으로 도달하는 1000km권(큰 동그라미). ▲출처=아사히신문
세이코 시계는 “(표준전파 송신소가 기능하지 않아) 시간을 자동적으로 맞춰주는 기능이 일시적으로 작동하지 않고 있다”며 판매현장에서 고객들에게 설명하고 있다.

전자시계의 시간자동보정기능이 작동하지 않으면 산간지역에 설치돼 있는 지진측정계의 시간도 맞지 않게 된다. 따라서 기상청은 오오다카도야산 표준전파송신소가 기능하지 않게 된 이후 유선으로 시각보정을 해오고 있다.

개인용 전자시계는 졸업 및 입학 시즌에 선물용으로 많이 팔린다. 시간자동보정 기능이 작동되지 않더라도 한달에 10초 정도 시간이 틀리기 때문에 크게 문제되지는 않는 상황. 하지만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가 조기가 마무리되지 않고 장기화된다면 전자시계 판매에도 상당한 영향이 미칠 것이라는 분석이다.

대형 전자시계 제조업체에 따르면 전파시계 기능이 들어있는 손목시계는 2009년에 전세계에서 630만개가 팔렸으며 일본에서만 230만개가 팔렸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vegetablejedi  | 2011.03.26 11:33

어쩐지 내 손목 시계의 시간 보정 기능이 동작을 안 하더라...; 日 도쿄 등에 전파시계 시간이 안 맞는다, 왜지? http://mtz.kr/h6nm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