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KB리브온공동설문 (-12.18)대한민국법무대상 (-1.28)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영상]'죽음의 백조' B-1B랜서…한반도 상공서 폭격 훈련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입력 : 2017.12.07 16:57
폰트크기
기사공유

'죽음의 백조'라 불리는 미국 장거리 전략 폭격기 B-1B 랜서의 한미 연합 공중 훈련 모습이 공개됐다.

7일(한국시간) CNN은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6일 한미 연합 공중훈련 '비질런트 에이스'(Vigilant Ace)에 참가한 B-1B랜서의 모습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B-1B는 한반도 상공에서 실시한 폭격 훈련에 투입됐다.

영상 속 B-1B 랜서는 한반도 위를 유유히 가로지르고 있다. 삼각 편대의 선두에서 다른 전투기들을 이끌기도 한다.

'B-1B 랜서'는 백조의 모습을 닮았다고 해 '죽음의 백조'라고 불린다. 최대 속도가 음속의 1.2배(시속 1335㎞)에 달하는 장거리 전략 폭격기다. 유사시 괌의 앤더슨 미 공군기지에서 출격해 한반도 상공까지 2시간 만에 도달할 수 있다.

4일 시작된 '비질런트 에이스' 훈련에는 이례적으로 미국의 첨단무기인 F-22 스텔스 전투기 6대를 포함 F-35A와 F-35B 등 미 공군의 스텔스 전투기만 24대가 투입되고, 한미 공군 항공기 230여대가 참가하고 있다.

6일 B-1B까지 참여하면서 대북 압박 수위가 최고조에 이르렀다.

한편 북한은 한미 연합 공중훈련 시작 전부터 연일 비난 수위를 높여갔다. 지난 2일 북한 외무성은 대변인 성명을 통해 "한미훈련이 자신들에 대한 핵선제 공격의 구실을 만들기 위한 것"이라며 "한미훈련이 핵전쟁의 뇌관을 건드릴 수 있다"고 말했다.

3일 북한 노동신문은 "한국과 미국은 전쟁광"이라며 "한미훈련이 핵전쟁을 촉발할 수 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