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51.52 874.78 1077.20
보합 37.24 보합 4.56 ▼7.3
+1.54% +0.52% -0.67%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

강다니엘 소속사 "육지담과의 루머 강경대응 할 것"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입력 : 2018.02.14 15:04
폰트크기
기사공유
강다니엘(왼쪽)과 육지담/사진=김휘선기자, 홍봉진기자
강다니엘(왼쪽)과 육지담/사진=김휘선기자, 홍봉진기자

보이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육지담과의 열애설 논란에 대해 "루머에 강경대응하겠다"고 밝혔다.

14일 오후 워너원의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육지담과는 과거 친분이 있던 사이일 뿐"이라며 "인터넷 상에서 퍼지고 있는 강다니엘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육지담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한 누리꾼이 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쓴 팩션 '강다니엘 빙의 글'(좋아하는 스타를 대상으로 쓴 픽션)을 캡처한 사진을 올리며 이야기 속 주인공이 자신이라고 암시했다. 육지담은 "스토킹 불법아니냐"며 "어이가 없다. 우리 얘기라서 다 봤다"고 썼다.

이후 온라인 상에서 워너원 팬들을 중심으로 한 비난이 커지자 육지담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이어 그는 "심한 말 작작 하세요. 진짜 다 모르시면"이라며 "사람 상처든 뭐든 각자 사정 있으니까 그냥 두라고요. 일단"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후 육지담의 동료 래퍼 캐스퍼가 자신이 육지담과 강다니엘을 만나게 해줬다며 "두 사람은 좋은 감정을 가지고 만나다가 강다니엘이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하면서 감정을 정리했다"는 장문의 글을 자신의 SNS에 게재해 논란이 더 커졌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