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247.05 772.30 1124.90
보합 6.25 보합 11.12 ▼5.2
+0.28% +1.46% -0.46%
MT 핫이슈 배너 MT 금융페스티벌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구본무 LG그룹 회장 서울대병원 입원…장남 등기이사 선임 논의

지난해 뇌수술 후유증으로 건강 악화…17일 이사회 안건 두고 경영승계 본격화 관측

머니투데이 심재현 기자 |입력 : 2018.05.17 11:01
폰트크기
기사공유
구본무 LG 회장. /사진제공=LG
구본무 LG 회장. /사진제공=LG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서울대병원에 입원해 치료 중이다.

☞ 관련기사 : 본지 VIP사이트(vip.mt.co.kr) 2017년 6월19일자 [단독]구본무 LG 회장, 뇌종양 수술받아…"현재 건강 이상無"

17일 복수의 재계 관계자에 따르면 구 회장은 지난해 4월 건강검진에서 뇌종양을 발견해 몇 차례 수술을 받은 뒤 수술 등에 다른 후유증으로 최근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구 회장은 통원 치료를 받던 중 최근 상태가 악화돼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 회장은 LG (71,300원 상승900 -1.2%)그룹 창업주인 구인회 회장의 장손자이자 구자경 LG 명예회장의 장남으로 1995년부터 그룹 회장을 맡았다. 올해 73세다.

LG그룹은 지난해부터 구 회장의 동생인 구본준 부회장이 사실상 그룹 경영을 맡아왔다.

LG그룹은 이날 오전 이사회를 열고 구 회장의 양아들인 구광모 LG전자 정보디스플레이(ID) 사업부장(상무)의 ㈜LG의 등기이사 선임 안건을 의결했다. 구 상무는 구 회장의 동생인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의 장남으로 큰 아버지인 구 회장의 양자로 입적했다.

이사회는 오는 6월29일 오전 9시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구 상무의 사내이사 선임 건을 다룰 예정이다.

재계에선 구 회장의 와병과 맞물려 경영 승계가 본격화하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LG그룹 관계자는 "구 회장이 와병 중으로 병원에 입원한 상태로 치료를 진행하고 있다"고만 밝혔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