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수제’의 가격 거품 제거한 홈 스타일 카페 <뒤:빵>

머니투데이
  • 송우영 월간 외식경영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8.06 21:3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홍대 상권은 갈수록 섬세해지고 넓게 확장되고 있다. 그만큼 경쟁이 치열해 업소들의 생사 회전이 빠르기도 하다.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에서 산울림 소극장으로 가는 길 골목에 위치한 <뒤:빵>은 집에서 공들여 만든 간식 같은, 혹은 자취하며 간단히 만들어 먹었을 법한 음식을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의 향수를 자극하고 있다.

◇ 불리한 입지를 장점으로 활용한 상호
가정식은 매끼니를 밖에서 때우는 매식이 늘고 있는 사회 분위기에서 등장한 최근 외식시장의 트렌드다.

가정식 또한 점점 구체화되어 가고 있는데 홍대입구역 상권에서는 다양한 홈메이드 스타일의 메뉴들을 접할 수 있다. <뒤:빵>에서는‘우리 어머니’가 그랬듯 일식과 이탈리언, 한식 등 여러 문화에서 온 조리방법을 독특한 방법으로 조합하여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9월에 오픈한 45㎡(약 14평) 남짓한 공간의 <뒤:빵>. 상호명 ‘뒤빵’은 김도형 대표가 건물 뒤에 위치한 매장의 특성을 고려해 ‘뒷방’느낌과 빵을 직접 구워낸다는 점을 어필하기 위해서 빵의 불어인‘pain’을 섞어 만든 신조어다.
‘수제’의 가격 거품 제거한 홈 스타일 카페  <뒤:빵>

홍대 상권에 활기차고 젊은 분위기가 좋아 이곳에 자리를 잡았다는 <뒤:빵>에 들어서면 상호에서 배어나듯 매장 곳곳에서 김도형 대표의 재치와 감각을 엿볼 수 있다. 건물 뒤에 위치한 ‘뒷방’같기도 하고 세월의 흔적을 담은 빵 굽는 프렌치 카페 같기도 하다.

누구라도 편안하게 들어와 저렴하고 맛있는 음식을 편안하게 먹고 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그의 바람은 아늑하지만 사치를 부리지 않은 탁자와 의자, 그 밖의 소품들에서 느껴진다. 파트타임 직원이 그렸다는 그림과 지인들이 꾸몄다는 작은 메모와 스티커, 앙증맞은 캐릭터를 그려놓은 소금,후추통 등은 아티스트를 꿈꾸는 오랜 친구집 주방에 들어선 기분이 들 정도다.

◇ 합리적인 가격으로 우리식 다이닝 스타일 제시
이곳 음식은 김도형 대표가 집에서 직접 만들어 먹었던 것을 기본으로 하고 있다. 수제버거와 샌드위치, 또띨라 피자, 스팸 계란밥 등 주방에 들어가 친구들을 위해, 또는 끼니를 때우기 위해 공을 들이기도 하고 간단히 만들어 먹기도 했던 음식들이다.

오픈 당시에는 낙지덮밥이나 국수 등을 만들기도 했으나 음식 냄새나 협소한 주방 등을 이유로 간소화하거나 변형하여 지금 메뉴들이 남게 되었다.

‘수제’의 가격 거품 제거한 홈 스타일 카페  <뒤:빵>
수제버거와 샌드위치, 식전에 제공되는 빵은 매일 아침 김 대표가 직접 굽는다. 밀가루와 물과 소금, 올리브유 만으로 파니니 반죽을 해 담백하게 구워내는 빵은 속과 겉이 부드럽고 쫄깃해 어떤 식재와도 잘 어우러지는 특징이 있다.

햄버거 패티 또한 쇠고기와 닭고기를 갈아 직접 반죽해서 만든다. 이렇게 만들어지는 수제 버거는 다른 곳에서도 쉽게 볼 수 있는 메뉴 같지만 패티를 활용해 만든 호일 함박스테이크(8000원)와 반숙 함박스테이크(9000원)는 ‘우리 엄마’만 만들어 주던 메뉴로 단순하면서도 고개들의 향수를 자극하는 어디서도 보기 힘든 메뉴다.

조금 색다른 맛을 원하면 프로볼로네치즈를 얹은 프로볼로네치즈함박스테이크(1만원)를 주문하면 된다. 버거 외에 이곳을 대표 하는 메뉴는 함박규동과 스팸계란밥. 살짝 튀겨낸 햄버그 패티를 뜨끈한 쌀밥 위에 올려주는 함박규동(7000원)은 만들어둔 햄버그 패티를 활용할 수 있으며 오직‘밥만이 식사’라는 생각을 가진 고객들에게 간단하게 식사로 제공해 인기가 높다.

스팸 계란밥(4000원) 역시 뜨거운 밥 위에 버터와 반숙으로 익힌 계란 프라이, 구운 스팸 등을 올려 간장을 뿌린 뒤 비벼 먹는 것으로 집에서 갓지은 밥 위에 계란노른자를 올려 비벼 먹었던 추억이 있는 고객들의 향수를 자극한다.

그 외에도 커피 등의 음료를 주문하는 고객들이 사이드로 곁들일 수 있는 시나몬빵푸딩(3000원)은 커피와 케이크라는 조합에 지겨워진 고객들이 찾는 별미 메뉴다. <뒤:빵>의 메뉴들은 맛도 맛이지만 합리적인 가격에서 고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주소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9-3 103호
전화번호 (02)336-3613
영업시간 11:30~24:00 (둘째, 넷째 월요일 휴무)

[ 도움말 ; 식품 외식 프랜차이즈 전문 _ 월간 외식경영 ]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