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中 베이징시, 내년 최저임금 21%↑

머니투데이
  • 조철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8 07: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6개월전에도 20% 인상

중국 베이징시가 내년부터 최저임금을 21% 인상한다고 신화통신이 27일 보도했다.

베이징시는 앞서 6개월 전 최저임금을 20% 인상한 데 이어 다시 비슷한 규모로 임금을 올리기로 했다.

이에 따라 베이징시 근로자들의 최저임금은 기존보다 월 200위안 올라 1160위안(20만1500원)을 기록하게 됐다.

베이징시는 또 퇴직연금을 10.2% 인상해 월 2268위안(39만3900원)까지 올리기로 했다.

통신은 베이징시를 비롯한 중국의 각 도시와 지방정부가 지난 10년 동안 꾸준히 최저임금을 인상해 왔으며 특히 지난해부터 인상폭이 빠르게 확대되고 있다고 전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