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日 대지진]日나리타·하네다공항 정상화

머니투데이
  • 오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12 10: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운항 대부분 재개…센다이 노선 등 취소

MTIR sponsor

일본 도호쿠(東北) 지역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폐쇄됐던 도쿄 나리타공항과 하네다공항이 정상화되면서 항공기 운항이 대부분 재개됐다.

12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이날 운항 계획인 나리타 노선 25편(출발 12편·도착 13편), 하네다 노선 14편(출발·도착 각 7편) 중 대한항공 4개 노선을 제외한 모든 항공편이 정상 운항된다.

대한항공 (25,650원 ▼50 -0.19%)은 이날 예정돼 있던 △나리타-인천 △나리타-제주 △하네다-인천 △하네다-김포 운항을 취소했다. 또한 아키타공항의 전력사정 문제로 △인천-아키타 노선 운항을 취소했다.

아시아나항공 (15,300원 ▲50 +0.33%)은 모든 나리타, 하네다 노선을 정상 운항한다. 단 강진으로 피해가 심한 이바라키노선과 센다이노선은 운항을 일괄 취소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인천-센다이 △인천-이바라키 노선을 매일 1회씩 운항하고 있다.

아울러 아시아나항공은 △인천-후쿠시마 항공편(주5회) 출발 시각을 이날 오전 10시에서 11시로 1시간 늦췄다. 또한 전날 나리타에서 뜨지 못한 인천행 비행기도 이날 오전 9시 이륙시켰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하루만에 2300선 복귀…실적 선방 '삼성전자' 3%↑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