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자녀에게 폭력문자 1건이 수신됐습니다"

머니투데이
  • 강미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0.04 05: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u클린2012]학교폭력 예방에 스마트폰 앱 활용

[편집자주] 국내 스마트폰 가입자가 3000만을 넘어섰다. 20·30대를 넘어 10대 청소년, 노년층으로까지 이용자가 확대되면서 새로운 스마트문화 확립도 절실해졌다. 언제 어디서나 인터넷을 사용하고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소통의 장이 확대됐지만 역기능도 크다. 악성댓글이나 유언비어로 인한 명예훼손, 사생활 침해, 보안위협 뿐만 아니라 사이버 폭력, 게임 중독, 사이버 음란물 범람 등 각종 사회적 문제에 대한 방지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올해 8회째를 맞은 [u클린] 캠페인은 스마트시대로의 변화에 맞춰 함께 새로운 윤리의식과 기초질서를 정립하는 데 역점을 두고, 함께 만들어가는 새로운 스마트문화를 제시할 계획이다. 특히 청소년들의 사이버윤리의식 고취를 위해 상반기 토크 콘서트에 이어 하반기에는 글짓기·포스터 공모전을 개최, 청소년이 함께 고민하고 정립할 수 있는 장(場)으로 진화해나갈 계획이다.
"자녀에게 폭력문자 1건이 수신됐습니다"
스마트시대 점점 더 교묘해지는 학교폭력으로부터 우리아이를 좀 더 스마트하게 지키는 방법은 없을까.

학교폭력 방지를 위해서는 부모와 학교의 관심과 대화가 가장 중요하겠지만 각종 앱(애플리케이션)의 도움을 받아볼 수도 있다.

교육과학기술부에서 내놓은 '굿바이 학교폭력'(무료·사진) 앱은 학교폭력의 신고와 상담, 치료 및 예방 정보를 실시간 제공한다.

특히 올해는 '나만의 긴급번호'라는 기능이 추가돼 미리 번호를 설정해놓으면 긴급상황에서 문자를 발송할 때 본인의 위치가 자동으로 입력된다.

또 '고민을 나눠요' 메뉴에는 기관별로 산재해 있는 학교 폭력 방지를 위한 전화상담·문자상담·온라인 상담 서비스를 모두 모아놓았다.

'전화' 메뉴를 누르면 117학교폭력 신고센터로 전화가 연결되고, '문자' 메뉴를 누르면 청소년 모바일 문자상담 #1388로 문자메시지를 바로 보낼 수 있다. '컴퓨터'를 누르면 Wee 온라인 상담게시판으로 연결된다.

'함께 확인해요'는 교사와 학부모가 학생의 학교폭력 가해·피해 여부를 짐작해볼 수 있는 시험 문항과 대처요령, 학생을 위한 학교폭력 퀴즈 풀어보기 등을 포함했다.

'미리 예방해요' 메뉴에서는 학생용, 학부모용, 교원용으로 나눠 학교폭력 예방 핵심 매뉴얼을 제공한다.

벤처기업 블랙스톤이 개발한 ‘모바일가디언’은 휴대폰을 통한 학교폭력을 실시간으로 감지하는 앱(안드로이드용)이다. 학교 안팎에서 학생 간 발생할 수 있는 상해, 욕설, 폭행, 감금, 협박, 명예훼손, 공갈, 강요, 성폭력, 따돌림 등과 관련된 문자 키워드 1000여건을 설정해 관련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청소년이 받으면 부모에게 바로 문자로 통보해준다.

예를 들면 '죽는다'라는 단어가 문자메시지에 있으면 미리 등록해놓은 부모에게 '금일 자녀(이름)분께 학교폭력의심문자 00건이 수신되었습니다'라고 통보되는 식이다. 월정액으로 이용료는 1800원(부가세 포함 1980원·보호자1명)이다.

학교폭력 뿐 아니라 기타 강력범죄가 많아 걱정이라면 자녀 위치정보 제공 서비스에도 관심을 가져보자. 휴대폰에 탑재된 GPS(위성항법장치)를 통해 이동통신사들은 자동 위치알림, 도착알림, 이동경로 보기, 자녀 위치찾기, 이탈알림 등을 서비스한다.

월 1000~3000원 정도 요금으로 유료서비스다. 다만 통신사들이 제공하는 위치조회 서비스는 조회 당사자인 아이가 반드시 동의해야 이용할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