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버냉키 "실업률 낮추는 것이 가장 긴급한 이슈"

머니투데이
  • 뉴욕=권성희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2.13 04: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보)

벤 버냉키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은 12일(현지시간) 이번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금리 인상 시기를 실업률로 제시한데 대해 "높은 실업률은 큰 낭비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버냉키 의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연준은 경제가 직면한 가장 긴급한 이슈는 실업률을 낮추는 것이라고 믿으며 이 때문에 이날 FOMC에서 금리를 낮추고 경제성장률을 부양하기 위한 새로운 조치를 발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FOMC가 이날 실업률이 6.5%를 웃돌고 인플레이션이 2.5% 밑으로 억제되는 한 현재의 저금리 기조를 유지한다고 결정한데 대해 실업률과 인플레이션 목표치에 도달한다고 즉각 금리를 인상하는 것은 아니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아직 적자사업인데...' 왜 배터리서 역대급 합의금 나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