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가장 무서운 인형, "집에 놀러온 사람 기겁하겠네"

머니투데이
  • 이슈팀 홍윤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6.13 09: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에 최근 게재된 '가장 무서운 인형' 사진이 화제다.

해당 사진엔 집 천장에 뚫린 창문이 보인다. 하지만 아기 인형이 창문 밖에서 집 안을 내려다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 인형이 밖에서 안을 훔쳐보는 듯 보여 '가장 무서운 인형'이란 제목이 붙은 것으로 보인다.

또 다른 사진엔 해당 인형을 지붕 위에서 찍은 모습이 담겨있다. 집 안에서 봤을 때는 무서워 보였던 인형이지만 테이프를 이용해 창문틀에 엉성하게 고정된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집에 놀러온 사람 기겁하겠네", "인형을 창 밖에 절묘하게 붙여 놨다", "밖에서 본 모습은 안쓰러워" 등의 반응을 보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