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北, 日 독도 교과서 해설 지침에 "수수방관 않겠다"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1.28 18: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北조선중앙통신 "독도는 조선의 신성한 영토…日 독도 강탈 책동, 수수방관 않을 것"

북한은 28일 일본이 '독도가 일본 땅'이라는 주장을 담은 중·고등학교 교과서 학습지도요령해설서 제작 지침을 발표한 것을 비판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음흉한 심보의 발로'라는 제목의 논평에서 일본 정부의 발표에 대해 "일본 당국이 '독도 영유권'을 새 세대들에게 강제주입 해 군국주의를 고취하며 해외침략의 돌격대로 내세우려 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새해 정초부터 일본 정계에서 우익화, 군국화 경향이 보다 노골화되고 있는 것과 때를 맞춰 새 세대들에 대한 독도강탈 의식 주입이 공공연히 감행되는 것은 해외침략 야망을 이뤄보려는 일본 반동들의 책동이 얼마나 집요한가 하는 것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독도는 그 누가 함부로 침범할 수도, 넘겨다 볼 수도 없는 조선의 신성한 영토"라며 "우리 민족은 일본의 독도강탈 책동에 대해 절대로 수수방관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