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사진]"혈액부족 사태 막자"..헌혈 나선 삼성 임직원들

머니투데이
  • 임동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1.21 10: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40일간 삼성 주요 계열사에서 진행

삼성물산 임직원들이 21일부터 시작된 '삼성그룹 헌혈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삼성물산 임직원들이 21일부터 시작된 '삼성그룹 헌혈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삼성이 국가적 혈액부족 사태 해소를 지원하기 위해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헌혈 캠페인을 실시하기로 한 가운데, 21일 삼성물산 직원들이 헌혈에 나섰다.
헌혈 캠페인은 21일 삼성물산을 시작으로 2월 29일까지 40일간 삼성전자, 삼성전기, 삼성SDS, 삼성생명, 삼성증권, 삼성카드, 삼성중공업, 삼성엔지니어링, 에스원 등 삼성 계열사의 전국 사업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삼성은 동절기 혈액 수급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1996년부터 매년 임직원 헌혈 캠페인을 진행해 왔으며, 2015년까지 헌혈에 참여한 임직원은 28만 명이다.

올해 캠페인에는 2만여 명의 임직원이 참여할 예정으로 헌혈에 참여한 삼성 임직원은 총 30만 명을 돌파할 전망이다.

올해는 추운 날씨와 방학 등으로 인해 헌혈 인구가 동절기에 자연 감소하는 현상과 더불어, 지난해 메르스 여파로 헌혈 참여율이 떨어져 혈액 부족이 심각한 상황이다.


삼성물산 임직원들이 21일부터 시작된 '삼성그룹 헌혈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삼성물산 임직원들이 21일부터 시작된 '삼성그룹 헌혈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