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레이저옵텍, 베트남에 레이저치료기 수출

머니투데이
  • 김성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8.31 09:2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중견 의료기업체 레이저옵텍은 31일 자체 기술력을 개발한 헬리오스III와 로터스III 등 레이저치료기 3종을 베트남 의료기 업계에 대량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레이저옵텍은 오는 9월 10일경 50만달러 규모의 초도물량을 베트남에 선적할 예정이며 향후 1년간 총 300만 달러 규모의 레이저치료기를 베트남에 수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식약처에 따르면 레이저수술기 대 베트남 수출총액은 2012년 84만달러로, 이번 수출은 한국 레이저업계 전체 수출액보다 4배나 큰 규모다.

이번에 수출되는 레이저치료기는 헬리오스III, 로터스III, 히페리온 등 3개 모델로 국내는 물론 미국, 일본, 중국,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지역의 피부과 병의원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레이저옵텍의 주력제품들이다.

'헬리오스III'는 ND:YAG 방식의 피부 질환 치료용 레이저토닝 레이저로, 1064nm와 532nm 등 2가지 파장과 4가지 시술모드를 지원해 다양한 깊이의 색소를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어 시술기간이 짧고 치료효과도 뛰어난게 특징이다.

'로터스III'는 ER:YAG 방식의 피부탄력과 주름개선, 피부질환 치료용 레이저로, 파이거나 융기된 흉터에서 피부조직을 정교하게 깎아내고, 함몰부위는 진피층 섬유아세포를 자극해 흉터부위 재생을 도와준다. 얼굴 전체 시술시간이 30분에 불과하며 24시간 정도 지나면 화장 등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주홍 레이저옵텍 대표는 "베트남 의료기 시장은 매년 19%씩 성장하는 등 세계 최고 수준의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는 황금어장으로, 레이저옵텍은 향후 3~5년 이내에 베트남 레이저치료기 시장을 석권할 것"이라고 말했다.



  • 김성호
    김성호 shkim03@mt.co.kr

    안녕하세요. 머니투데이 중견중소기업부 김성호 기자입니다. 오랫동안 증권부 기자로 활동하다 중견중소기업부에서 기업과의 스킨쉽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 타 매체 중기부와 차별화된 콘텐츠로 독자 여러분을 만나겠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