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 '갤노트9' 인도 행사 개최… 인도 공략 본격화

머니투데이
  • 서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22 17: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8월 24일 정식 출시… 고동진 사장 "인도 더 나은 삶 위해 최선 다할 것"

22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 구르가온에서 열린 '갤럭시노트9 출시 행사'에 참석한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 /사진제공=삼성전자.
22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 구르가온에서 열린 '갤럭시노트9 출시 행사'에 참석한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80,100원 상승1600 2.0%)가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이하 갤노트9)으로 인도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

삼성전자는 22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 구르가온에서 갤노트9 출시 행사를 개최했다. 현지 파트너와 미디어, 고객 등 800여명이 행사에 참석했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은 "삼성전자는 1995년 인도 진출 이후 함께 성장해왔고, 현재 인도에서 가장 신뢰받는 모바일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도 7만명의 현지 임직원들과 함께 모든 인도 소비자들이 기술을 통해 더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수년간 인도 주요 시장조사업체 TRA리서치로부터 가장 신뢰받는 브랜드로 선정된 바 있다.

갤노트9은 옐로우 색상의 S펜을 탑재한 오션 블루, 미드나잇 블랙, 메탈릭 코퍼 등 3가지 색상, 저장공간 128·512GB(기가바이트) 모델로 오는 24일 인도 시장에 정식 출시된다.

현재 삼성전자는 인도 특화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판매 법인을 비롯해 5개 R&D(연구개발)센터, 디자인센터, 생산기지 2곳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기존 노이다 생산 공장을 총 25만㎡로 증설, 2020년 말까지 스마트폰 생산량을 연간 1억2000만대로 확대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이를 통해 급성장 중인 인도 스마트폰 수요에 대응하고, 다른 국가들로 수출에도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유튜브 등 동영상을 감상하면 반투명 채팅창을 통해 채팅이 가능한 '챗온비디오' △제품 사진을 찍으면 해당 상품이나 비슷한 제품을 인터넷 쇼핑몰에서 찾아 바로 구매할 수 있는 '삼성 몰' △상대방이 오토바이 운전 중인 경우 전화 건 사람에게 운전 중이라고 안내하고 오토바이가 멈추면 전화 연결하는 'S-바이크 모드' 등 다양한 인도 소비자 특화 기능을 지속 개발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