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등 4개 철도사업 설계 착수

머니투데이
  • 김희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360
  • 2018.09.05 13:5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인덕원∼동탄, 여주∼원주, 인천·수원발 KTX 등 3조6700억원 투입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등 4개 철도사업 설계 착수
인덕원~동탄 복선전철사업을 비롯해 3조6700억원 규모의 철도사업 4건이 설계에 본격 착수한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인덕원∼동탄, 여주∼원주, 인천·수원발 KTX 등 신규 철도사업 4건의 설계를 6일부터 본격 착수한다고 5일 밝혔다.

이들 철도 사업에는 총 3조6762억원이 투입돼 7만2000개의 관련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덕원∼동탄 복선전철사업은 인덕원역과 분당선 영통역, SRT 동탄역을 연결해 수도권 서남부 주민들의 고속철도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광교·영통·동탄 등 대규모 택지개발지역 교통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사업이다.

여주∼원주 철도건설 사업은 월곶∼판교와 원주∼강릉 철도 사이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이 사업이 완료되면 인천에서 강릉까지 직통으로 열차운행이 가능해진다. 인천을 포함한 수도권 남부지역 및 강원도 지역 발전을 도모하고, 대중교통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발 KTX 직결사업은 수인선 송도역에서 경부고속철도와 연결되고, 수원발 KTX 직결사업은 경부선 서정리역과 수서고속철도를 잇는 사업으로 인천과 경기도 수원에서도 경부·호남고속철도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김상균 철도시설공단 이사장은 “4개 사업이 본격 추진됨에 따라 수도권 남부 지역주민들의 고속철도 접근성이 향상되고, 인천과 강릉을 연결하는 철도 축이 완성돼 철도의 공공성이 더 강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세입자들의 한탄 "월세는 사라지는 돈, 전세는 내 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