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국 무용의 맥을 이끈 춤꾼 '故정재만 추모공연'

머니투데이
  • 황희정 기자
  • 2018.11.27 14: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2월4일 서울 삼성동 한국문화의집…태평무·한풀이 등 정재만류 대표 춤 선보여

image
'예인열전' 고 정재만 추모공연 포스터. /사진 제공=한국문화재재단
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예능 보유자로 인정된 고 정재만 선생을 기리는 공연이 개최된다.

한국문화재재단은 오는 12월4일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한국문화의집에서 '예인열전' 무대를 통해 2014년 불의의 사고로 타계한 고 정재만 선생 추모공연을 연다고 27일 밝혔다. '예인열전'은 고인이 된 예술인 중 우리 시대가 기억해야 할 예인들을 소개하는 기획 공연이다.

이번에 열리는 서거 4주기 추모공연에는 '벽사 정재만 춤 보존회' 단원들이 무대에 오른다. 그동안 보존회에서 연구하고 정리해온 정재만류 대표 춤인 태평무, 한풀이 춤, 청풍명월, 훈령무 등을 이번 추모공연에서 만날 수 있다. 특히 전통춤의 기법을 재해석한 새로운 감각의 정재만류 승무, 살풀이춤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재)전문무용수지원센터 상임이사, 춘천아트페스티벌 예술감독을 겸하는 공연기획자 장승헌이 사회를 맡아 전통 무용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이해하기 쉬운 설명으로 공연을 이끌 예정이다.

'벽사 정재만 춤 보존회'의 공연 모습. /사진 제공=한국문화재재단
'벽사 정재만 춤 보존회'의 공연 모습. /사진 제공=한국문화재재단

고 정재만은 고 한성준에서 고 한영숙으로 이어지는 춤맥을 계승한 명무로 평가돼왔다. 그는 서울예술단 무용감독, 삼성무용단 단장 등을 역임하며 한국 무용계의 한 축을 이끌었고 정재만 남무단을 통해 남성무용수의 활동영역을 넓히는 데 기여했다. (사)벽사춤아카데미를 창설, 벽사류 춤의 전승과 전통예술인 양성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조흥동 대한민국 예술원 부회장은 동아무용콩쿠르 대상을 받은 최초의 남자무용수인 고 정재만 선생에 대해 "당시 무용계에선 '승무 춤의 천재가 나타났다'고 평가했다"고 회상했다.

고 정재만은 1984년 제6회 대한민국 무용제 대상을 수상하고 대한민국 문화예술상(2000), 서울시 문화상(2003), 옥관문화훈장(2007), 대한민국 예술원상(2010), 녹조근정훈장(2013) 등을 받았다. 또 1986년 아시안게임, 1988년 서울올림픽, 2002년 한일월드컵 전야제 안무총괄 등 수많은 대형 공연을 주도했다.

이번 추모공연 관람료는 전석 1만5000원이며 예매는 한국문화의집 홈페이지와 네이버 예약에서 가능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