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LGU+, 사내벤처 1호作 '운동닥터' 출시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5.15 09:19
  • 글자크기조절

퍼스널 트레이너 찾아주는 O2O 플랫폼

LG유플러스는 자사의 사내벤처 1호 서비스로 개인 고객과 피트니스 센터의 퍼스널 트레이너를 연결해주는 O2O(Online to Offline) 플랫폼 ‘운동닥터’를 선보인다고 15일(수) 밝혔다./사진제공=LGU+
LG유플러스는 자사의 사내벤처 1호 서비스로 개인 고객과 피트니스 센터의 퍼스널 트레이너를 연결해주는 O2O(Online to Offline) 플랫폼 ‘운동닥터’를 선보인다고 15일(수) 밝혔다./사진제공=LGU+
LG유플러스가 자신에게 맞는 운동을 시켜줄 '퍼스널 트레이너'를 찾아주는 O2O(Online to Offline) 플랫폼을 공개했다.

LG유플러스는 15일 자사 사내벤처 1호 서비스로 개인 고객과 피트니스 센터의 퍼스널 트레이너를 연결해주는 중개 서비스 '운동닥터'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운동닥터는 빅데이터로 수집된 전국 4800여개 피트니스 센터 정보를 제공하는 모바일 앱(애플리케이션) 서비스다. 고객은 트레이너 관련 정보를 스마트폰을 통해 찾을 수 있고, 트레이너는 회원을 유치하는데 소모하는 시간·비용을 최소화 시킬 수 있다. 또한, 고객들은 운동닥터를 통해 피트니스 센터 및 트레이너와 안심번호를 통한 1대 1 상담도 할 수 있다.

운동닥터는 LG유플러스의 사내벤처팀 '위트레인'을 통해 개발됐다. 사내벤처 1기 팀으로 올해 1월부터 TF(태스크포스) 활동을 시작했다. LG유플러스는 임직원들이 사내벤처 프로그램에 적극 참여해 사업 개발을 할 수 있도록 1년간 별도 TF 조직을 발령을 내고 팀당 최대 1억7000만원의 예산을 지원하고 있다.

운동닥터는 안드로이드 및 IOS 앱 마켓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김성환 LG유플러스 사내벤처팀 '위트레인' 리더는 "국내 퍼스널 트레이닝 시장은 연 1조5000억원 규모에 달한다"며 "위트레인은 이처럼 잠재력이 큰 퍼스널 트레이닝 시장을 주도하겠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억 급매 잡아 7억 전세…현금 쥔 투자자 대범한 서울 갭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