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경남은행, 혁신금융서비스 '박차'…핀다와 업무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9.19 09: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최우형 BNK경남은행 부행장보(오른쪽 두번째)가 핀다 이혜민(왼쪽 두번째)·박홍민 대표이사(왼쪽 첫번째)와 '혁신금융서비스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남은행
최우형 BNK경남은행 부행장보(오른쪽 두번째)가 핀다 이혜민(왼쪽 두번째)·박홍민 대표이사(왼쪽 첫번째)와 '혁신금융서비스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남은행
BNK경남은행이 금융상품플랫폼 '핀다'와 손을 잡고 혁신금융서비스 추진에 나선다.

경남은행은 지난 18일 핀다와 '혁신금융서비스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으로 빅데이터를 활용한 혁신금융서비스 개발을 통해 금융산업의 균형 발전과 공동 이익 증진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혁신금융서비스 공동 개발 △비금융데이터를 활용한 금융상품·금융서비스 개발 제공 △마이데이터(금융소비자의 금융거래 정보를 집중시켜 패턴을 분석한 뒤 신용등급 관리와 금융상품을 추천하는 신사업) 산업 활성화를 위한 오픈 API(응용프로그램 개발지원도구) 공동 개발에 나선다.

최우형 경남은행 디지털금융본부 부행장보는 "앞으로도 핀테크 업체와의 전략적 협업을 통해 더 다양한 혁신금융서비스를 선보여나가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치솟는 금리...변동형 주담대도 6% 찍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