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호주산 수소 수입 가능해질까…한-호주 협력 본격화

머니투데이
  • 세종=권혜민 기자
  • 2019.09.23 1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호주 수소협력 의향서 체결…2030년 '액션플랜' 마련, 구체적 협력방안 모색 계획

image
한국과 호주 정부가 수소분야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글로벌 수소 수출대국을 꿈꾸는 호주와 수소차 등 수소활용 분야 강국인 한국 간 협력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는 계산에서다. 특히 늘어나는 국내 수요를 채우기 위한 호주산 청정수소 수입의 첫 발걸음이 될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3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호주 산업과학혁신부와 '한-호주 수소협력 의향서(LOI)'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체결식에는 정승일 산업부 차관과 매튜 카나반 호주 산업과학혁신부 자원‧북호주 장관이 참석해 수소협력 확대 의지를 확인했다.

호주와의 의향서는 한국이 올해 다른 나라와 맺은 네 번째 수소협력 업무협약(MOU)이다. 앞서 정부는 지난 6월 노르웨이와 사우디아라비아, 7월 이스라엘과 각각 수소 분야 협력 강화를 약속했다.

이 중에서도 호주와의 수소협력은 의미가 크다. 수소경제에 주목한 '자원 부국' 호주는 관련 투자를 확대해 왔다. 태양광과 풍력 등 풍부한 재생에너지 자원을 활용해 수전해(전기분해) 방식으로 친환경 수소를 생산하고, 이를 해외에 수출하겠다는 구체적 사업모델도 그리고 있다.

반대로 한국은 수소를 다른 나라에서 들여오는 방안을 고민 중이다. 정부는 지난 1월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을 통해 2040년까지 수소차 620만대, 발전용 연료전지 15기가와트(GW) 규모를 보급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선 지난해말 13만톤이었던 수소 공급량이 2040년 526만톤 수준으로 대폭 늘어야 한다.

자체 생산도 중요하지만 기술·가격적 한계가 있는 만큼 안정적 수소공급 기반 마련을 위해선 해외 수입 병행이 필요하다. 해외에서 값싸게 대량 생산된 수소를 액화해 운반선을 통해 국내에 들여오는 방식이다.

한국이 수소를 수입한다면 호주는 1순위 국가로 꼽힌다. 값싼 수소를 확보할 수 있는 데다 지리적으로도 가깝다는 게 강점이다. 이미 일본은 호주에서 값싸고 매장량이 풍부한 갈탄을 기화하는 방식으로 수소를 만들어 들여오는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지난해 호주 재생에너지청(ARENA)도 '수소수출기회 보고서'에서 한국을 유망한 잠재적 협력 파트너로 분석했다.

박진남 경일대 신재생에너지학부 교수는 "지금은 국내 생산 만으로 수소 수요를 감당할 수 있으나 장기적으로 시장이 커지면 어려워질 수 있다"며 "우리도 일본과 마찬가지로 국내 생산을 넘어 해외 수입 방안을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호주 입장에서는 한국과 협력을 강화할 경우 한국의 수소차, 연료전지 등 수소 활용 분야 기술력도 활용할 수 있다. 여러 측면에서 양국간 이해 관계가 맞아 떨어진 셈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정부는 '수소경제 활성화'를 혁신성장 핵심과제로 중점 추진하고 있고, 호주는 한국의 전통적인 에너지‧자원 협력국으로서 양국간 수소 협력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기대했다.

양국은 이번 의향서 체결을 통해 수소분야에서 상호 호혜적인 공동 협력사업을 발굴‧개발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2030년까지 양국의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수소 실행계획(액션 플랜)'을 수립할 계획이다. 실행계획에는 △협력 원칙 △협력 분야 △구체적 이행계획 △사후 검토 관련 내용 등이 포함된다. 공동 기술개발과 실증, 표준·인증 협력, 공급망 우선순위 설정, 생산물인수계약 등 상세한 방안이 담길 예정이다.

이에 따라 양국은 수소 거래에 필수적인 수소 액화 등 저장‧운송 기술을 공동 개발하게 될 전망이다. 성공한다면 실제 거래까지로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또 한국산 수소차‧버스 등의 수출길도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정승일 차관은 "앞으로 수소 분야에서 구체적인 양자간 협력 사업이 조속히 가시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의향서 내용의 충실한 이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