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금융상품 수익률·위험도 '한눈에' 비교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02 13: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비교공시 바로가기' 5개협회 첫화면 배치

5
금융감독원 '파인'과 5개 금융업협회 홈페이지 첫화면에 통일된 '비교공시 바로가기' 아이콘이 배치된다./사진제공=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 '파인'과 5개 금융업협회 홈페이지 첫화면에 통일된 '비교공시 바로가기' 아이콘이 배치된다./사진제공=금융감독원
개 금융협회의 '금융상품 비교공시'가 소비자 접근성을 높이고, 상품별 수익률·위험도 등 핵심정보를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개선된다.

금융감독원은 각 금융협회 홈페이지의 첫 화면에 '비교공시 바로가기'를 설치하고, 상품 핵심정보를 한 화면에 '요약 공시'하며, 소비자의 '맞춤형 검색조건' 기능을 더하는 내용의 비교공시 시스템 개선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우선 금감원은 소비자정보포털 '파인'에, 은행연합회·저축은행중앙회·금융투자협회·생보협회·손보협회는 홈페이지 첫 화면에 통일된 '비교공시 바로가기' 아이콘이 배치된다. 기존에는 협회마다 비교공시 아이콘 위치가 다르거나 몇 단계를 거쳐야 접근 가능했다.

주요 금융상품 5개(예적금·주택담보대출·신용대출·펀드·저축성보험)를 대상으로 핵심정보가 담긴 '요약공시 화면', 원하는 조건의 상품을 볼 수 있는 '맞춤형 검색' 기능을 신설해 '조건검색→선택조건 요약→결과조회'를 한 화면 안에서 차례로 안내하도록 했다.

상품별로 공개되는 정보도 풍부해진다. 예·적금은 상품의 세전·세후 금리와 최고우대금리는 물론 전월 실제 적용 금리, 중도 해지 시 적용 금리, 만기 시 예상금액을 보여 준다. 주택담보대출은 월평균 상환액, 내야 할 총 이자액과 원금을 합친 '대출비용', 인지세와 국민주택채권매입비용을 더한 '부대비용'을 알려 준다.

/사진제공=금융감독원
/사진제공=금융감독원
펀드는 위험 등급에 따라 '매우 높음'은 빨간색, '매우 낮음'은 남색으로 펀드명을 표시해 상품 위험도를 직관적으로 알려 준다. 또 펀드 설정일과 규모, 기간별(6개월·1년·3년) 누적수익률과 '연환산수익률'을 공시한다. 저축성보험은 적립률·공시이율·수익률·사업비·위험보험료 등을 공시항목에 넣었고, 소비자가 설정한 가입 기간이 지났을 때의 예상 실수령액과 세금우대 여부도 알려준다.

은행연합회·생보협회는 이달부터 새로운 비교공시를 선보이며, 금융투자협회·저축은행중앙회는 3월, 손해보험협회는 6월까지 전산개발을 거쳐 비교공시 시스템 개선을 완료할 예정이다.

금감원은 "이번 공시체계 개선으로 소비자의 접근성이 높아지고, '요약공시' '맞춤형 조건검색' 기능을 활용해 금융상품 선택에 필요한 핵심정보를 개인의 조건에 맞게 비교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저축성보험은 수익률, 펀드는 위험등급 등 각 상품의 핵심정보도 쉽게 파악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고가 경신한 SK바사, 공모주 묻어뒀으면 '수익률 260%'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