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바이러스 비켜!"…면역력 지키려면 '이거' 챙기자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1,635
  • 2020.02.24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스타일 지식인] '코로나19' 여파로 건강기능식품 '인기'…면역력 높이려면?

/일러스트=게티이미지뱅크, 편집=이은 기자
/일러스트=게티이미지뱅크, 편집=이은 기자
Q.> '코로나19'(COVID-19) 감염을 막기 위해 마스크도 항상 착용하고, 손 소독제도 꾸준히 사용하고 있어요. 결국은 내 건강은 내가 챙기는 수밖에 없나 싶어 면역력에도 관심도 생겼습니다. 생활 속에서 쉽게 면역력 높이는 방법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A.> '코로나19' 국내 감염자가 600명을 넘어서면서 '면역력'에 대한 관심도 폭발적으로 늘고 있어요.

특히 홍삼, 인삼,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등 면역력을 높여준다는 건강기능식품을 주목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는 사실.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지난 1~17일 판매 상품 중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프로폴리스, 홍삼, 유산균, 비타민 등 건강식품 주문금액은 137% 증가했다고 해요.

물론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젊고 건강하다고 해서 걸리지 않는 병은 아니에요.

/일러스트=이미지투데이, 게티이미지뱅크
/일러스트=이미지투데이, 게티이미지뱅크
비말(미세 물방울)을 통해 전염되는 만큼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하고, 손을 자주 씻어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죠.

또한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점막을 통해서도 감염될 수 있는데, 점막이 말랐을 때 바이러스가 훨씬 잘 침투한다고 해요.

/일러스트=이미지투데이, 편집=이은 기자
/일러스트=이미지투데이, 편집=이은 기자
바이러스는 건조한 환경에서 특히 전파가 빠르기 때문에 '습도'에 신경쓰는 것이 중요하답니다.

미지근한 물을 자주 마셔 몸 속 수분의 양을 높이고, 실내에선 가습기 등을 활용해 최소 60%의 습도를 유지하는 것이 좋아요.

또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계기로 면역력에 특별히 신경쓰고 싶다면 특정 영양제를 챙겨먹는 것도 방법!

김홍석 와인피부과성형외과 원장(피부과 전문의)는 면역력을 증강시키는 영양제△비타민C △비타민D △아연을 추천했어요.

김 원장은 "비타민 C의 경우 감기에 걸렸을 때 그 기간과 정도를 낮추는데 도움이 된다"며 "하루 3000㎎이상 복용을 권장한다"고 말했어요.

단, 한 번에 너무 많은 양을 먹으면 위장장애, 설사를 일으키기 때문에 공복에 섭취는 피하라고 조언했답니다.

또한 비타민D는 우리 몸이 바이러스에 대항하는 것을 돕고 면역력 상승을 도와요.

하지만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성인 남녀의 혈중 비타민 D 수치는 각 21.16ng/㎖, 여성은 18.16ng/㎖ 수준. 30ng/㎖가 정상인데 비하면 한참 낮은 수준이죠.

보통 비타민D는 하루 1000IU씩 복용하는 것을 권장하지만, 김 원장은 "수치가 아주 낮을 경우 비타민 D 주사로 수치를 끌어올린 후, 비타민D를 꾸준히 복용하라"고 추천했어요.

아연은 바이러스가 침투할 수 있는 점막의 면역 체계와 건강을 증진시키는 성분이에요. 점막 건강에 도움을 줘 바이러스의 침투를 막아주죠.

아연은 흡수도가 아주 낮은 산화아연보다는 비교적 흡수도가 높은 글루콘산아연이나 킬레이트아연 형태로 50㎎씩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해요.

또한 아연은 다른 성분과 함께 들어있는 것보다 단독 제형으로 나와있는 것을 복용할 것.


[스타일 지식인]에 질문을 보내주세요. 스타일M이 독자 여러분들의 스타일 관련 궁금증을 해결해드립니다. 패션, 뷰티, 라이프에 관해 평소 궁금했던 것들을 스타일M 이메일(stylem@mt.co.kr)이나 트위터(@stylem_tw), 페이스북(//facebook.com/OfficialStyleM), 인스타그램(@stylem_official) 메시지로 보내주세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