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부산 19세 확진자 父 우한교민…재검 결과 '음성'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2 16: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16일 오전 충남 아산시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코로나19(신종코로나)사태로 인해 2주간 격리생활을 마친 2차 입국 우한 교민들이 퇴소하기 위해 버스로 향하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 16일 오전 충남 아산시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코로나19(신종코로나)사태로 인해 2주간 격리생활을 마친 2차 입국 우한 교민들이 퇴소하기 위해 버스로 향하고 있다. /사진=뉴스1
부산 동래구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양성 판정을 받은 19세 확진환자의 부모가 검진 결과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겸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22일 "우한에서 입국한 교민의 아들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돼 아버지에 대해 재검사를 진행한 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환자의 아버지는 충남 아산 격리시설에 입소할 때 실시간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퇴소 직전에 받은 검사에서도 음성이 나왔다. 입소 기간 동안에도 유증상을 호소한 적이 없어 추가 유증상자로 검사를 받은 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환자의 아버지가 머문 아산 격리시설에서는 확진자가 발생한 적도 없다.

19세 환자는 지난 21일 오전 10시30분쯤 대동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고 오후 6시30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중대본은 이 환자의 감염경로 파악을 위한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는 해외여행력 등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환율 카드 뽑아든 중국…위안화 '12년만에 최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