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AI 인재 양성"…엔씨소프트, 'NC펠로우십' 연다

머니투데이
  • 이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0 10:0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AI 연구원들과 ‘게임 AI 개발 과제’ 수행…상금·AI 센터 인턴십 기회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인공지능(AI) 인재 육성 프로그램 ‘2020 NC 펠로우십(Fellowship)’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NC 펠로우십은 국내 주요 대학의 AI·전산 관련 동아리가 참여해 교육, 과제수행 등을 통해 AI 연구에 대한 경험과 지식을 쌓을 수 있는 엔씨소프트의 AI 인재 육성 프로그램이다. 한해 동안 엔씨소프트 AI 전문연구원들과 함께 과제를 수행하면서 참가자들이 AI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2018년부터 시작됐다.

올해는 국내 대학 8개의 동아리에서 총 16개 팀이 참가한다. 설명회를 시작으로 여름·겨울방학을 거쳐 사전과제, 온라인 AI 교육, AI 개발 과제 등을 진행한다.

참가자들은 딥러닝을 포함한 최신 AI 알고리즘을 적용해 미니게임 AI를 개발하는 과제를 수행한다. 게임 내 유닛을 생산하고 조작해 상대를 제압하는 전략 RTS(Real Time Strategy) 게임 AI 개발 훈련이 목표다.

프로그램 마지막에는 최종 결과물을 발표하고, 각 팀이 개발한 게임 AI의 리그 대결을 펼쳐 순위를 결정하는 대회를 연다. 1위 우승팀과 2위 준우승팀에는 총 1000만 원 규모의 상금이 지급된다. 우수 참가자에게는 엔씨소프트 AI 센터에서 근무할 수 있는 인턴십 기회가 부여된다.

이경종 엔씨소프트 AI센터 게임AI랩(Lab) 실장은 “NC 펠로우십은 AI 기술을 체계적으로 학습하고 경험해 AI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참가자들이 직접 게임 AI를 개발하는 경험을 통해 전문성을 키울 수 있는 시작을 함께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