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숨통 트인 7월 수출 전년동기比 1.7% 감소에 그쳐

머니투데이
  • 세종=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3 09:5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자료=관세청
/자료=관세청
수출 감소세가 숨을 고르고 있다. 7월초 수출이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하면서 조만간 증가세로 전환할 희망을 심어줬다.

13일 관세청의 '2020년 7월 1~10일 수출입현황'에 따르면 이 기간 수출은 133억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7%(2억3000만달러) 줄었다. 같은 기간 수입은 141억달러로 9.1%(14억2000만달러) 줄었다.

지난해 7월 1~10일과 올해 같은 기간은 조업일수 역시 8.5일로 같았으며 일평균수출액도 1.7% 감소했다.

품목별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반도체(7.7%), 승용차(7.3%), 선박(307.0%) 등에서 늘었다. 석유제품(-42.2%), 무선통신기기(-9.7%), 자동차 부품(-34.0%)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중국(9.4%), 미국(7.3%), 베트남(4.1%) 등에서 증가했다. 일본(-20.8%), 홍콩(-6.9%), 중동(-32.0%) 등은 감소했다.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반도체(6.9%), 반도체 제조용 장비(85.1%), 무선통신기기(29.9%) 등에서 늘었다. 원유(-32.6%), 기계류(-12.9%), 가스(-3.2%) 등은 줄었다.

국가별 수입은 대만(22.4%), 베트남(0.7%) 등은 증가했다. 중국(-1.3%), EU(-11.9%), 중동(-18.5%), 미국(-12.9%) 등은 감소했다.

한편 올해 연간 누계 수출은 2539억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0.8%(307억4000만달러) 줄었다. 수입은 2440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9.0%(241억4000만달러) 줄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