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전시 학교급식 식재료 김치·쌀 안전성 모두 적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01 11: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전지역 학교에 공급되는 김치, 쌀에 대한 안전성 검사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대전시청사. /© 뉴스1
대전지역 학교에 공급되는 김치, 쌀에 대한 안전성 검사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대전시청사. /© 뉴스1
(대전=뉴스1) 송애진 기자 = 대전지역 학교에 공급되는 김치, 쌀에 대한 안전성 검사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일 대전시에 따르면 9월 7일부터 10월 23일까지 대전시 내 학교급식에 유통되는 쌀(백미), 김치(포기김치, 깍두기, 겉절이, 백김치, 열무김치 등)를 대전시보건환경연구원을 통해 안전성 검사를 한 결과 쌀(백미) 공급업체 15곳 18건, 김치 공급업체 8곳 36건 모두 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조사됐다.

검사 항목은 쌀(백미)의 경우 납, 카드뮴, 200여종의 잔류농약 검사와 김치의 경우 납, 카드뮴, 보존료 6종, 타르색소, 대장균군(살균제품에 한함)이다.

시는 학교급식 식재료 공급업체에 대한 지도·점검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성규 대전시 시민공동체국장은 "공급업체에 대한 지속적인 지도·점검 및 식재료 안전성 검사를 통해 안전하고 질 좋은 학교급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