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단양군, '대한민국 최고의 경영대상' 4년 연속 수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4 13: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속에 경영혁신·소통행정 평가
체류형 관광도시 기반 확충해 미래먹거리 산업 창출

단양군청.© 뉴스1
단양군청.© 뉴스1
(단양=뉴스1) 조영석 기자 = 충북 단양군이 4일 더 플라자 호텔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최고의 경영대상' 시상식에서 '문화관광경영'부문 대상을 4년 연속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단양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운 여건에도 경영혁신과 소통행정을 통해 체류형 관광도시 기반을 확충하며, 다양한 미래먹거리 산업을 성공적으로 창출한 부분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군은 지난해 전국 대부분이 마이너스 경제상황을 보이는 와중에도 성장 동력을 창출해 단양사랑상품권 유통 실적이 10배로 늘어나는 등 지난해 하반기부터 경제를 회복하며, 서민경제에 온기를 지피고 있다.

체류형 관광도시 조성에도 힘써 '2020년 국내 여름휴가 여행지', 2020 SRT어워드 '올해 최고의 관광지' 1위에 선정되는 등 중부내륙 최고의 관광도시 명성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단양만천하스카이워크의 경우 충청권 최초로 '2019년 한국관광의 별' 본상을 수상한데 이어 '한국관광 100선'에 2회 연속 이름을 올렸다.

올 초에는 류한우 단양군수가 2014년 민선 6기 출범과 함께 체류형 관광도시로의 대전환을 위해 내건 '중앙선 폐철도 관광자원화 사업'의 340억원 규모 민자 유치에도 큰 성과를 내는 등 체류형 관광도시로서 기틀을 마련하는 데에도 속도감을 내고 있다.

류한우 군수는 "지난 한해는 어려운 여건에도 '대한민국 제1의 체류형 관광 중심도시'로 자리매김할 만한 괄목할 성과를 이뤘다"며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맞아 변화의 씨앗을 뿌리고, 새 희망의 단양을 준비하면서 더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