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구례군 '농촌에서 살아보기' 5명 모집에 39명 신청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5 11: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마산면 지리산 효장수권역 농촌체험휴양마을 입주
김순호 군수 "귀농귀촌 관심 정착으로 이어지길"

전남 구례군청.(구례군 제공)/뉴스1 © News1
전남 구례군청.(구례군 제공)/뉴스1 © News1
(구례=뉴스1) 지정운 기자 = 전남 구례군은 3월부터 추진 중인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군은 지난달 19일부터 28일까지 귀농귀촌종합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농촌에서 살아보기' 참가자 모집에 이어 이달 12일부터 본격적인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참가자 모집에는 5명 정원에 39명이 신청할 정도로 경쟁률이 치열했다.

군은 공정한 대상자 선발을 위해 전화 및 서면 면접을 통해 1차 선발, 2차 운영진회의를 통해 최종 6명을 선정했다.

선정된 참가자는 입주 전 코로나19 검사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 구례군 마산면 지리산 효장수권역 농촌체험휴양마을에 입주한다.

4명은 지난 12일부터 10월11일까지 6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2명은 추후 7월부터 10월까지 3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할 계획이다.

참가자는 농촌이해, 영농실습, 지역 탐색, 농촌체험 등 농촌 전반의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과 숙박지원 등을 받을 수 있다. 월 15일 이상 교육에 성실히 출석한 참가자에게는 월30만원의 연수비도 지급된다.

마산면 지리산 효장수권역 농촌체험휴양마을은 4개 마을 13명이 권역운영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귀농귀촌이 활발한 마을이다.

또 친환경 농업, 과수원, 재배시설, 조경 등 다양한 농업 기반을 보유하고 있어 논, 밭농사, 시설재배 등 거의 모든 분야의 영농체험 교육, 조경이 가능한 곳이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이번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을 통해 귀농·귀촌에 관심이 있던 도시민들이 구례군에서 생활을 미리 경험할 수 있는 값진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귀농귀촌에 대한 관심이 구례군 정착으로 이어지는 성과를 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