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로나 장기화에 애경산업 1Q 영업익 77억원...38.8% 하락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1 15: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로나 장기화에 애경산업 1Q 영업익 77억원...38.8% 하락
애경산업 (27,550원 상승300 -1.1%)이 면세점 등 주요 화장품 판매 채널의 부진과 개인위생용품 수요 감소 등으로 올해 1분기 아쉬운 성적을 거뒀다. 다만 중국의 소비심리가 회복되고 있는 만큼 중국 오프라인 채널을 중심으로 화장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프리미엄 생활용품을 출시해 2분기 실적 회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1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애경산업의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은 7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8% 감소했다. 매출은 15.6% 줄어든 1353억원으로 집계됐다. 순이익은 11.7% 감소한 81억원을 기록했다.

화장품사업은 매출액 497억원, 영업이익 69억원으로 전년비 각각 23.2%와 0.6% 역성장했다. 코로나19(COVID-19) 장기화 영향으로 면세점 등 국내 주요 채널 매출이 감소한 영향이다.

생활용품사업은 매출액 856억원, 영업이익 8억원을 기록, 전년비 각각 10.5%, 86% 감소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일시적으로 급증했던 개인위생용품에 대한 수요가 정상화된 영향이다.

애경산업은 올해 2분기부터 화장품과 생활용품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해 실적 개선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화장품 사업의 경우 대표 브랜드 AGE 20's(에이지투웨니스)의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AGE 20's는 티몰에서 BB카테고리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징둥닷컴, 핀둬둬, 카오라에도 공식 진출했다. 또 중국 화장품 기업 프로야 화장품과 업무협약(MOU)을 통해 프로야 오프라인 채널 매장에 입점하며 오프라인 채널도 확장하고 있다. 아울러 에센스 커버팩트 외 선크림·선팩트 등 히트 제품을 다양화하고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 '루나'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생활용품사업에서도 글로벌 영역 및 제품 확대를 가속화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티몰에 오픈한 '애경 케라시스' 플래그십 스토어를 중심으로 마케팅을 강화해 긍정적인 반응을 얻기 시작했다.

아울러 화장품사업에서는 포인트·플로우·에이솔루션 등 기초 화장품 브랜드 3종을 재정비하고 본결을 추가해 기초 브랜드를 확장할 계획이다. 생활용품사업에서는 랩신 브랜드를 개인위생에서 생활위생으로 확대해 선보인 '랩신 홈백신'으로 강화하고, 프리미엄 생활용품 출시 확대에 나선다.

애경산업은 "애경산업은 현재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성장동력 마련을 위해 글로벌 영역 확장 및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부·여당, 30조 추경은 OK...'전국민 지원금' 놓고는 충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