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은행株, FOMC 금리 조기 인상 시사에 강보합

머니투데이
  • 강민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7 09: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특징주

MTIR sponsor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가 금리 조기 인상 가능성을 시사하며 은행주가 장 초반 강보합세다.

17일 오전 9시 19분 현재 KB금융 (53,000원 상승1500 2.9%)은 전일 대비 300원(0.70%) 오른 5만7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신한지주 (39,750원 상승800 2.0%)(0.95%), 우리금융지주 (11,250원 상승150 1.4%)(0.42%), 기업은행 (10,250원 상승150 1.5%)(0.46%), 하나금융지주 (45,450원 상승1150 2.6%)(0.54%) 등도 강보합세다.

16일(현지시간) 미국 중앙은행 격인 Fed(연방준비제도·연준)은 위원 18명 가운데 11명이 오는 2023년까지 최소 2차례의 금리 인상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하는 등 긴축 전환이 당초보다 예상보다 빨라질 수 있음을 시사했다.

이는 당초 코로나19(COVID-19) 이후 첫 금리인상 시점을 기존의 2023년 이후에서 2023년으로 앞당긴 것이다.

은행주 강보합세는 금리 인상에 따라 은행 NIM(순이자마진)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커진 것으로 풀이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무궁화꽃·뽑기' 매력…'오징어게임' 넷플 없는 中서도 열광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