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경북, 선정 기업에 5년간 매월 최대 50만원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2 14: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내일채움공제 사업 시작

6월 22일 열린 경북사랑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 단체사진 .(왼쪽5번째) 김학도 이사장, (4번째) 이철우 경상북도 도지사./사진=중소벤처진흥공단 제공
6월 22일 열린 경북사랑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 단체사진 .(왼쪽5번째) 김학도 이사장, (4번째) 이철우 경상북도 도지사./사진=중소벤처진흥공단 제공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22일 오후 경북 안동시 경북도청에서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와 경북사랑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이철우 경상북도 도지사 등 관계자가 참석했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해 진행했다. 양측은 경북소재 지역 중소벤처기업 핵심인력의 장기재직과 우수인력 유입, 고용안정 지원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벤처기업과 핵심인력이 5년간 매월 일정 금액을 공동 적립하면 공제만기 시 적립금 전액을 근로자에게 목돈으로 지급하는 제도다. 근로자는 장기재직과 목돈마련의 기회를, 기업은 우수 핵심인력의 안정적 확보로 생산성 및 경쟁력 향상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경상북도는 6월부터 도내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내일채움공제 가입신청을 받아 70명을 선정하고, 향후 5년간 매월 10만원씩(업체당 5명 이내) 공제가입 기업부담금을 지원한다. 중진공은 가입 접수 및 운영·관리 업무 등을 담당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앞으로도 경북사랑 내일채움공제 지원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중진공과 협력을 지속해 도내 중소벤처기업의 고용유지와 우수인력 유입, 근로자의 장기재직을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김학도 이사장은 "경상북도의 일자리 안전망 구축을 위해 상생협력형 내일채움공제에 적극 동참해주신 경상북도에 감사 말씀을 전한다"며 "특히 이번 경북사랑 내일채움공제 지원 대상에는 탄소중립 추진 기업을 우대해 중소벤처기업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문화 확산을 이끌고, 정부 정책방향인 탄소중립 실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7만전자' 되자 또 파운드리 분사설...삼성 반도체의 고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