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故 변중석 여사 14주기...범현대家 코로나로 시차두고 제사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16 09:27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20주기 추모제사가 열린 20일 오후 공개된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을 공개했다. 자택에는 정주영 명예회장과 변중석 여사의 영정이 함께 걸려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3.20. photo@newsis.com 2021.3.20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20주기 추모제사가 열린 20일 오후 공개된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을 공개했다. 자택에는 정주영 명예회장과 변중석 여사의 영정이 함께 걸려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3.20. [email protected] 2021.3.20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인 고(故) 변중석 여사의 14주기를 맞아 범현대 일가가 5개월만에 모인다. 지난 3월 정 명예회장의 20주기 제사 이후 약 5개월만이다. 다만 코로나19(COVID-19)로 시간대를 나눠서 제사를 치르기로 전해졌다.

16일 재계 등에 따르면 범현대가는 변 여사의 14주기를 하루 앞둔 이날 저녁 서울 종로구 청운동 자택에 모여 제사를 지낼 예정이다. 범현대가는 3월 정 명예회장과 8월 변 여사의 제사를 따로 지내며 1년에 두 번씩 모였으나 지난해에는 3월에 두 제사를 합쳐 지내며 8월에는 모이지 않았다.

올해는 각 제사를 따로 지내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3월 제사때처럼 참석 인원을 축소하고 시간대를 나눠서 순차적으로 제사를 지낼 것으로 예측된다.
정의선 현대자동차 그룹 수석 부회장 내외가 16일 오후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 추모 제사에 참석하기 위해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에 들어서고 있다.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정의선 현대자동차 그룹 수석 부회장 내외가 16일 오후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 추모 제사에 참석하기 위해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에 들어서고 있다.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3월 정주영 명예회장의 20주기 제사에는 장손인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을 비롯해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과 △정몽윤 현대해상 회장 △정몽일 현대기업금융 대표이사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정몽원 한라그룹 회장 △정일선 현대비앤지스틸 대표이사 사장 △정기선 현대중공업지주 부사장 △정성이 이노션 고문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 등도 참석했다. 정몽구 명예회장은 불참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최악의 시나리오 가정하는 美증시…고금리로 침체 빠질 것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