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9.23 14: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0회 청년기업가대회 투자 및 지원혜택]씨엔티테크, 푸드테크·AI·빅데이터 기업에 최대 2억원 투자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최근 급격한 기후환경 변화로 인류는 당장 먹거리 문제에 직면해 있습니다. 특히 코로나19(COVID-19)로 식량 안보의 중요성이 다시 부각되고 있죠. 이런 사회적 문제를 푸는 것도 스타트업의 역할 중 하나일 겁니다. 이번 대회에선 사업모델의 사회 공헌도도 심도 있게 들여다 보고 평가하겠습니다."

'제10회 청년기업가대회'가 이달 30일까지 신청 접수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공동주최기관인 씨엔티테크의 전화성 대표는 이번 대회 우승팁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전 대표는 "우리나라 식량자급률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최하위권"이라며 "앞으로 어그리테크(농업기술)와 푸드테크 스타트업에 관심을 갖고 투자·육성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농식품 테크 분야의 스타트업들을 선별해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진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스타트업 투자 1위 액셀러레이터이자 팁스(TIPS) 운영사인 씨엔티테크는 2012년 본격적으로 액셀러레이터 사업을 시작했고, 당시 푸드테크 기업 위주로 투자를 진행했었다. 때문에 이 분야에 대한 이해도와 전문성이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씨엔티테크는 이번 대회에서 스타트업 2개사를 발굴, 최대 2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또 결선에 진출한 1팀에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함과 동시에 △'동국대 스타트업 CEO과정 with CNTTECH' 30% 장학금 △전화성 대표의 비즈니스 역량 강화를 위한 멘토링 △초기 시장 진입을 위한 국내외 수요 연계 △후속투자 연계 △씨엔티테크 자체 인프라를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링 △미디어 및 온라인 홍보 지원 등의 혜택도 제공할 방침이다.

씨엔티테크의 장점은 신속한 투자 결정에 있다. 또 자체 보유한 B2B 비즈니스 인프라를 통해 기술 지원, 마케팅 등을 제공하고 있다. 이런 역량을 통해 그동안 총 2000개 이상 스타트업을 육성했다. 투자 실적은 총 180개사, 누적 190억원을 기록하고 있다. 누적 엑시트 건수는 총 14개사다. 다수의 개인투자조합(모태펀드 포함)을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총 투자펀드 규모는 300억원이다.

씨엔티테크가 투자한 주요 스타트업에는 △쿠캣 △키위플러스 △오투오시스 △혼밥인의만찬 △더맘마 △아워박스 △푸드팡 △글림미디어그룹 △플러스티브이 △팀솔루션 △휴런 △한터글로벌 △달리셔스 등이 있다.


[10회 청년기업가대회 투자 및 지원혜택]엔슬파트너스, IT융복합·그린뉴딜 스타트업에 최대 2억 투자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IT융복합, 그린뉴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 솔루션 개발에 필요한 기반 기술 역량과 해당 분야의 전문성과 경험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하겠습니다."

'제10회 청년기업가대회'가 이달 30일까지 신청 접수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공동주최기관인 엔슬파트너스의 김종식 이사는 이번 대회 우승팁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김 이사는 "한국형 뉴딜과 기업의 생산성과 경쟁력을 제고하는 DT 솔루션 등 국내외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춘 B2B 솔루션 기업을 적국 육성하는 데 초점을 맞춰 대회에 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투자 중심의 액셀러레이터이자 팁스(TIPS) 운영사인 엔슬파트너스는 10회 청년기업가대회에서 IT융복합, 그린뉴딜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솔류션 개발 스타트업에 최대 2억원을 투자한다. 또 결선에 진출한 1팀에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하고 팁스(TIPS) 투자, 후속투자 및 정부지원사업 연계, 서울창업허브 보육공간 지원 등도 제공할 방침이다.

엔슬파트너스는 2017년부터 액셀러레이터로 스타트업 보육·지원에 우수한 성과를 내면서 최근 투자 중심의 액셀러레이터로 거듭나고 있다. 그동안 총 409개 이상 스타트업에 누적 2274억원 이상을 액셀러레이팅 사업으로 지원했고, 투자 실적으로는 총 29개사, 누적 21억원을 기록하고 있다. 8월 현재 총 투자펀드 규모는 51억원이다.

엔슬파트너스는 팁스 운영사로 기술기반 스타트업을 위한 투자 연계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인 '엔슬테크스타트업랩'(ENS Tech Startup Lab)을 통해 프리시드 및 시드 단계를 연계해 투자하고 있다. 자체 보유 펀드를 통한 직접 투자뿐만 아니라 협업 파트너 벤처캐피털(VC)을 통한 후속 투자 연계까지 지원한다.

엔슬파트너스의 특징은 선(先) 투자 후 스타트업의 성장 단계에 맞춰 필요한 자원을 지원한다는 데 있다. 또한 대기업 대표 및 임원 출신으로 구성된 파트너들이 사업 개발, 제품 및 기술 개발, B2B 마케팅 및 고객 개발, 지적재산권 포트폴리오 기획 및 관리 등의 분야에 걸쳐 맞춤 코칭과 네트워크 지원을 통해 초기 스타트업의 건실한 사업 기반 구축을 지원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엔슬파트너스가 투자한 주요 스타트업으로는 △유펜솔루션 △폰에어 △브로나인 △인트플로우 △캔딧 △브라이튼 △빅테크플러스 △모블디 △지앤플렉스 △패스원골프 △딥팜 등이 있다.


[10회 청년기업가대회 투자 및 지원혜택]패스파인더 H 신기술·신소재 개발 스타트업에 최대 15억원 투자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신기술 개발, 신시장 발굴 등 생산성 향상의 잠재력을 가진 도전적이고 열정적인 인력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찾겠습니다.".

'제10회 청년기업가대회'가 이달 30일까지 신청 접수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공동주최기관인 패스파인더 H의 이병찬 부사장은 이번 대회 우승팁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패스파인더 H는 4차 산업혁명 시장을 선도할 딥테크(Deep-tech) 기업에 최대 15억원을 투자하며, 결선에 진출한 1팀에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또 시너지 업체 연결, 공동투자 연결, 투자전략 멘토링 등도 지원할 방침이다.

패스파인더 H는 2017년부터 지금까지 66개 스타트업에 누적 기준으로 총 609억 원을 투자했다. 지난달 기준 총 투자펀드 규모는 925억원이다. 엑시트(투자금 회수)에 성공한 스타트업은 총 5개사다.

패스파인더 H의 장점은 초기기업과 성장기업에 대한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가지고 있으면서 이들과의 상호 연계로 스타트업의 성장에 시너지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는 데 있다. 패스파인더 H가 투자한 주요 스타트업은 △타파스미디어(2021년 카카오엔터 인수) △프레시지 △딥엑스 △메디쿼터스 △더네이쳐홀딩스(2020년 코스닥 상장) 등이다.


[10회 청년기업가대회 투자 및 지원혜택]한국기업가정신재단, 최종 우승팀에 최대 5000만원 투자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혁신적이면서도 상용화 가능성이 높은 사업 아이디어를 중점적으로 들여다 보겠습니다."

'제10회 청년기업가대회'가 오는 30일까지 신청 접수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공동주최기관인 한국기업가정신재단은 이번 대회 우승팁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기업가정신재단은 최종 우승팀에 약 5000만원을 투자하며, 예선 통과팀과 본선을 통과하고 결선에 진출한 팀에도 투자와 더불어 각각 50만원, 80만원의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또 미디어 홍보 지원, 공동투자 연결 등의 지원 혜택도 제공할 방침이다.

한국기업가정신재단은 2011년부터 청년기업가대회를 주최하며, 그동안 265개 이상 스타트업에 투자 및 상금액으로 누적 기준 총 7억4000만원 이상을 지원해 왔다. 오랜 기간 창업경진대회를 개최한 경험과 폭넓은 벤처심사역 네트워크를 활용, 머니투데이 미디어를 통한 적극적인 스타트업 홍보 등의 강점을 보유하고 있다.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한편, 제10회 청년기업가대회 참가를 희망하는 스타트업은 한국기업가정신재단 사이트(www.efkorea.kr)에서 '청년기업가대회▷10회대회 신청' 메뉴를 통해 간단히 신청할 수 있다.

나이와 업종, 업력 관계 없이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이번 대회는 예선·본선·결선 등 총 세 번의 심사를 거친다. 여타 창업경진대회와는 달리 수십장의 사업계획서나 복잡한 참가신청서류가 필요없다. 잘 정리된 7장의 파워포인트 슬라이드와 10분 내외의 프리젠테이션 동영상 파일만 업로드 하면 된다. 기타 회사 및 제품·서비스 로고 등은 대회 신청 페이지의 파일첨부 버튼을 이용해 첨부할 수 있다.

이번 대회는 심사위원 풀을 종전 13명에서 22명으로 2배 가까이 늘려 보다 객관적이고 공정한 평가가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심사위원에는 농금원을 비롯해 한국벤처투자와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 등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마중물' 역할을 하는 3대 스타트업 투자기관이 모두 참여한다.

아울러 △카카오벤처스 △케이투인베스트먼트 △HGI △500스타트업코리아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마그나인베스트먼트 △소프트뱅크벤처스 △포스코기술투자 △로간벤처스 △SV인베스트먼트 △메가인베스트먼트 △어니스트벤처스 △KB인베스트먼트 △스파크랩 △소풍벤처스 등 국내외 유명 벤처캐피탈(VC)와 액셀러레이터(AC)의 스타트업 투자 전문가들이 참여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 사업화 전 과정을 직간접적으로 지원한다.

10회 청년기업가대회 결선 진출팀은 대회 최종 결과와 무관하게 공동주최기관인 패스파인더 H, 엔슬파트너스, 씨엔티테크 등으로부터 별도의 투자 기회가 주어진다. 패스파인더 H는 최대 15억원을 투자하고, 엔슬파트너스와 씨엔티테크는 각각 최대 2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만약 1개사가 복수의 기관으로부터 중복투자를 받는다면 최대 19억5000만원의 투자 기회가 생긴다.

역대 청년기업가대회 주요 우승팀으로는 △스타일쉐어(1회) △크몽(3회) △콜라비팀(7회) △비트센싱(8회) 프로젝트노아(8회) △엔도로보틱스(9회) △오토로직스(9회) 등이 있다.
19.5억원 걸린 스타트업 등용문...청년기업가대회 우승 노하우는?
[머니투데이 미디어 액셀러레이팅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