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재명 "세심한 대통령님"…文대통령이 준 선물 공개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26 21: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이재명 "세심한 대통령님"…文대통령이 준 선물 공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6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회동 후 선물로 받은 넥타이와 스카프를 공개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문재인 대통령님을 뵈었다. 좋은 말씀과 더불어 선물까지 챙겨주셨다"면서 문 대통령의 선물 사진을 올렸다.

이 후보가 공유한 사진을 보면 청와대 마크가 새겨진 두 개의 상자에는 빨간색, 노란색, 파란색 사선 줄무늬의 넥타이와 스카프가 각각 담겨 있다. 이 후보와 부인 김혜경씨를 위한 선물로 보인다.

이 후보는 "뜻밖의 선물에 대통령님의 세심한 마음 씀씀이를 느낀다"며 "마음이 넉넉해진다. 감사하다"고 했다.

한편 이 후보는 이날 문 대통령을 만나 지난 2017년 대선 내부 경선때 모질게 했던 것에 대해 사과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 그 심정을 아시겠죠?"라며 화답했다. 이 지사는 또 문 대통령과 정책 얘기를 하면서 "제 생각과 일치할때가 있다"고 말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대화를 나눴다.

문 대통령과 이 지사는 이날 오전 청와대 상춘재에서 50분간 차담 형식의 만남을 가졌다고 이날 회동에 배석한 이철희 청와대 정무수석이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이 후보는 "민주당의 가치는 민생, 개혁, 평화의 가치인데, 대통령께서 잘 수행하셨다고 보고 또 도지사도 문재인 정부의 일원이기 때문에 앞으로도 끝까지 문재인 정부가 성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고, 문 대통령은 "끝까지 잘 도와달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또 마음에 담아 둔 얘기가 있다며 "지난 대선 때 제가 모질게 한 부분이 있었던 것에 대해 사과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 1위 후보가 되니까 그 심정 아시겠죠?"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