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스위스 워치브랜드 미도, 초경량 오션스타 200C 티타늄 출시

로피시엘 옴므
  • 박주혜 로피시엘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05 16: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미도 오션스타 200C 티타늄
/사진=미도 오션스타 200C 티타늄
워치브랜드 미도(MIDO)가 '오션스타 200C 티타늄'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오션 스타'는 대서양과 지중해를 경계 짓는 지브롤터 해협의 유로파 포인트 등대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오션 스타 200C 티타늄'은 블랙 세라믹 베젤에 블랙 다이얼과 대조를 이루고, 폴리싱 처리된 42.5mm 케이스에 최대 200m 방수를 보장한다. 또 넓은 인덱스와 핸즈는 슈퍼 루미노바 코팅 처리되어 수중과 야간에 최적의 가독성을 제공한다.

여기에 칼리버 80 무브먼트로 최대 80시간 파워리저브를 보장하며 3시 방향에는 요일과 날짜 표시로 기능적인 면을 더했다.

다이빙에서 영감을 받은 시그니처인 트라이앵글은 12시 방향에 아워 서클을 표시한다. 마지막으로 케이스백에는 오션스타의 상징인 불가사리 부조가 새겨 있고, 보이지는 않지만 오실레이팅 웨이트는 스위스 워치메이킹 전통에 따라 제네바 스트라이프로 섬세하게 장식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금융위기보다 더 해"… 韓증시 최저치 릴레이에 개미 '어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