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웹툰으로 공부한다…카카오가 반한 '이만배', 34.5억 투자유치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621
  • 2022.07.19 09: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노틸러스 단체사진
노틸러스 단체사진
지식교양 웹툰 플랫폼을 개발하는 노틸러스가 34억5000만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19일 밝혔다. 투자에는 카카오벤처스와 본엔젤스, 퓨처플레이,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가 참여했다.

지난해 7월 설립된 노틸러스는 꾸준히 공부하기 어려운 역사, 과학, 인문학 등의 학문을 즐겁게 학습할 수 있는 지식교양 웹툰 플랫폼 '이만배(이걸? 만화로 배워!?)'를 개발하고 있다. 다음달 15일 출시 예정이다.

이용자 간 지식교류 확대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웹툰을 통해 지속적으로 공부하는 이용자에게는 비용을 저렴하게 부과하는 비즈니스 모델의 특허를 출원했다.

노틸러스는 웹툰 유료화 시장을 개척한 레진엔터테인먼트 핵심 구성원들과 콘텐츠 시장의 베테랑들이 초기 멤버로 참여했다. 이성업 노틸러스 대표는 지난해 2월 당시 레진엔터테인먼트 대표로서 키다리스튜디오와의 합병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웹툰으로 공부한다…카카오가 반한 '이만배', 34.5억 투자유치
박종훈 콘텐츠 리더는 한빛비즈에서 '교양툰' 콘텐츠를 주도하며 성인을 대상으로 한 지식교양 만화가 베스트셀러가 될 수 있음을 증명했다. 박 리더가 담당한 갈로아 작가의 '공룡의 생태'와 곤충의 진화'는 2020년 일본 아마존 학습만화 랭킹 1~2위에 동시에 올랐다.

노틸러스는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의장과 김창원 타파스미디어 대표, 김상헌 네이버 전 대표 등 벤처 기업가들로부터 엔젤 투자를 받았다. 지난 3월에는 중소벤처기업부의 기술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팁스(TIPS)에도 선정됐다.

이성업 대표는 "출판 시장에서 성공하고 있는 지식교양 만화를 웹툰으로 전환해 규모의 성장을 이루는 것이 당장의 목표"라며 "웹툰에 에듀테크를 접목해 지겨운 공부에서 해방되는 세상을 만들겠다"고 했다.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는 "노틸러스는 레진에서 역경과 성장을 함께 한 대표이사, 개발, 콘텐츠 PD들이 모인 팀"이라며 "웹툰을 통해 지식 소비 시장의 성숙과 확대를 이끌 것으로 기대되는 팀"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경리단길 바뀌나…용산공원 동쪽 61만평 개발 '밑그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