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패배 욕받이 된 손흥민…"팀에 마이너스" "몸 안 좋으면 들어가"

머니투데이
  • 황예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8,837
  • 2022.11.29 06:59
  • 글자크기조절

[카타르 2022]

(알라이얀(카타르)=뉴스1) 이광호 기자 = 28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를 2대 3으로 마친 손흥민이 오토 아도 가나 감독의 위로를 받고 있다. 2022.11.2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알라이얀(카타르)=뉴스1) 이광호 기자 = 28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를 2대 3으로 마친 손흥민이 오토 아도 가나 감독의 위로를 받고 있다. 2022.11.2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타르 월드컵에서 한국이 가나와의 경기에서 패하자 주장 손흥민이 일부 누리꾼에게 악플 공격을 받았다.

28일(한국 시각) 카타르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가나와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국가대표팀은 가나에 2대3으로 석패했다.

아쉬운 패배에 주장 손흥민은 경기이 끝나자 빨간 유니폼으로 얼굴을 가리고 눈물을 훔쳤다. 그라운드에 주저앉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손흥민은 우루과이전에 이어 이날도 부상으로 인해 안면에 검은 마스크를 쓰고 나왔다.

카타르 월드컵에서 한국이 가나와의 경기에서 패하자 일부 누리꾼이 주장 손흥민의 인스타그램에 악플을 남겼다./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카타르 월드컵에서 한국이 가나와의 경기에서 패하자 일부 누리꾼이 주장 손흥민의 인스타그램에 악플을 남겼다./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누리꾼들은 트위터 등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한국 선수들의 경기력에 아쉬움을 표했다. 일부는 손흥민의 인스타그램에 악플을 달기도 했다.

손흥민의 인스타그램 최신 글에는 "나는 세금을 내니까 (손흥민을) 욕하겠다", "부상당한 몸으로 팀에 마이너스가 됐다", "몸 상태 안 좋으면 그냥 들어가라", "자원을 몇 배 쏟았는데 가나를 못 이기나. 한국은 축구 산업을 접어야 한다" 등의 악플이 쏟아졌다.

반면 "마스크까지 끼고 열심히 뛴 선수한테 무슨 말을 그렇게 하느냐"는 옹호 의견도 만만치 않다. 이들은 "우리 쏘니 건드리지 마라", "우리 대표팀 주장을 해주는 것만으로도 너무 고맙다", "부상 투혼에 박수를 보낸다" 등의 댓글을 달며 손흥민을 응원했다.



조규성 빛바랜 멀티골, SON "죄송"


이날 전반 24분 선제골을 넣은 가나는 10분 뒤인 전반 34분 또다시 한국의 골문을 뚫었다. 대한민국 조규성이 2차례 골을 터뜨려 짜릿한 반전을 노렸지만 후반 23분 가나의 모하메드 쿠두스가 다시 골을 넣으며 승부는 가나에게 기울었다.

손흥민은 경기 직후 인터뷰에서 "선수들이 고생을 많이 했는데 결과가 이렇게밖에 안 나와 미안하고 응원해주신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이 가득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한국은 이날 가나에 패하면서 16강 진출을 위해선 남은 포르투갈전을 반드시 이겨야 하는 부담을 짊어지게 됐다. 포르투갈전은 다음달 3일 0시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조클럽 달성했는데 성과급 반토막"…LGU+ 직원들 뿔났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