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에코프로그룹 "2027년까지 연매출 30조 목표"

머니투데이
  • 황선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1 16:05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2차전지 전문기업 에코프로 (146,200원 ▲8,600 +6.25%)그룹이 2027년까지 연결 매출 30조원을 달성하겠다고 1일 밝혔다.

에코프로그룹은 이날 에코배터리 포항캠퍼스에서 열린 기업설명회에서 그룹의 중장기 성장전략에 대한 방향성을 제시하며 이같이 밝혔다. 기업설명회에는 김병훈 에코프로 대표와 주재환 에코프로비엠 대표, 김종섭 에코프로에이치엔 대표 등이 참여했다.

올해 연결 매출은 창사 이래 최대치인 5조5000억원 수준으로 전망했다. 이는 전년(약 1조6000억원)대비 약 240% 이상 성장한 수치다. 여기서 2027년까지 5배 이상 성장시키겠다는 의지다.

에코프로그룹은 현재 △양극재(에코프로비엠) △폐배터리재활용(에코프로씨엔지) △수산화리튬(에코프로이노베이션) △전구체(에코프로머리티얼즈) △산소·질소(에코프로에이피) 등의 사업을 다방면으로 영위하고 있다.

가족사 중에서는 양극재 사업을 영위하는 에코프로비엠이 성장을 주도할 것으로 보인다. 에코프로비엠은 2025년부터 북미 및 유럽에서의 양극재 양산을 통해 27조원 이상의 매출을 달성하겠다는 계획이다.

한편 에코프로그룹은 미래 성장전략으로 원재료 경쟁력 강화, 글로벌 생태계 구축, 미국 인플레이션감축법(IRA) 대응, 연구·개발(R&D) 시스템, ESG 경영 등을 꼽았다.


에코배터리 포항캠퍼스 전경 [사진=에코프로]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두환이 만든 '65세 무임승차'…70세로 상향 논의 급물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