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권상우 "한 살도 되기 전 돌아가신 父…함께 찍은 사진 없어"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2,744
  • 2023.01.04 14:08
  • 글자크기조절
배우 권상우가 지난해 12월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스위치'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권상우가 지난해 12월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스위치'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권상우(47)가 자신이 태어난 지 6개월 만에 돌아가신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을 전했다.

권상우는 4일 SBS 파워FM 라디오 '박하선의 씨네타운'에 출연해 영화 '스위치'를 홍보했다.

이날 한 청취자가 "방부제 권상우"라고 문자 메시지를 보내자, DJ 박하선은 "(오랜만에 봤는데) 저만 늙은 것 같다. 얼굴 보고 깜짝 놀랐다"며 공감했다. 권상우와 박하선은 2014년 SBS 드라마 '유혹'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권상우는 현재 가족들은 외국에 있다고 밝혔다. 그는 "크리스마스에는 작품 촬영을 했고, 이브 때 하루 쉬었다"며 "(가족들이 외국에 있어) 오히려 혼자 잘 쉬었다. 촬영이 있을 땐 혼자여도 외로움을 못 느낀다"고 근황을 알렸다.

또 그는 "(힘든 일이 있어도) 딸과 영상 통화를 하면 힐링이 된다"며 "아들은 사춘기라서 얼굴 본 지 오래됐다. 아내 손태영씨가 (육아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권상우는 자신의 아버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제가 태어난 지 6개월 만에 아버지가 돌아가셨다"며 "그래서 같이 찍은 사진이 하나도 없다"고 털어놨다.

이어 영화 스위치 안에서의 아버지와 관계성을 설명하며 "(스위치는) 웃기기만 한 영화가 아니다. 정확한 추억은 없으나 아버지를 생각할 수 있는, 가슴 떨리는 영화였던 것 같다"고 부연했다.

한편 권상우는 2001년 MBC 드라마 '맛있는 청혼'으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동갑내기 과외하기', '말죽거리 잔혹사' 등에 출연해 이른바 몸짱 신드롬을 일으키며 큰 인기를 끌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대통령, 새 장관 6명 중 '여성 3명'…"이런적 처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