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드론부대 통합시스템 개발 뛰어든 K-방산…개발 박차 가한다

머니투데이
  • 이세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14 07:04
  • 글자크기조절
13일 경기 파주 무건리 훈련장에서 열린 아미타이거 시범여단 연합훈련에서 장병들이 적 탐지 등 임무수행을 위해 정찰드론을 조립하고 있다. 2023.1.14/사진=뉴스1
13일 경기 파주 무건리 훈련장에서 열린 아미타이거 시범여단 연합훈련에서 장병들이 적 탐지 등 임무수행을 위해 정찰드론을 조립하고 있다. 2023.1.14/사진=뉴스1
북한의 무인기 침공에 대응하기 위한 드론작전사령부 창설을 앞두고 한국 방산기업들이 안티드론 시스템 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한화시스템은 이번 주 중 소형 무인기를 잡아 무력화하는 안티드론 시스템을 군에 공유할 예정이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2일부터 8일에 걸쳐 화성 드론 전용비행시험장과 육군보병학교 장성종합훈련장에서 불법 드론을 탐지·추적해 포획하는 안티드론 시스템 시연에 성공했다.

한화시스템은 자사의 열상감시장비와 모회사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지난 2월 지분을 투자한 미국 포르템 테크놀로지스의 드론 방어 시스템을 연동했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2021년 드론 불법 비행으로 발생할 수 있는 국가·민간 주요 인사, 시설에 대한 위협을 해결하기 위한 드론 감시용 레이다 개발을 마쳤다.

포르템 테크놀로지스는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를 넣은 자체 개발 레이더로 불법 드론을 탐지한 뒤 자율주행 드론을 띄워 그물로 포획하는 드론 방어 시스템 기술을 갖고 있다. 이른바 '그물 포획형' 드론 방어 시스템이다. 드론을 파괴하지 않기 때문에 파편 피해를 막을 수 있고, 원형 그대로 수거할 수 있어 사후분석도 가능하다. 우크라이나도 포르템 테크놀로지의 기술을 실전에 투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화시스템은 시연에서 무인기를 3km 밖에서 탐지하고, 고도 300~800m 상공에서 비행하는 무인기를 포획해냈다. 포획률은 90% 이상을 기록했다. 시연에 사용된 위협 드론은 날개 전장 기준 2m급으로, 지난해 12월 우리 영공을 침범한 북한 무인기와 유사한 크기다.

한화시스템은 시연 결과를 이번 주 중 군에 공유할 계획이다. 군 당국은 오는 7월을 목표로 드론작전사령부 창설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 말 북한의 무인기 도발에 따른 대응책 가운데 하나로 윤석열 대통령 지시에 따라 올해 1월 그 창설 준비가 본격 시작됐다. 드론작전사령부가 창설되면 조만간 신속시범사업 등이 시작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화시스템 관계자는 "시연을 통해 내부적으로 통합 드론 감시·방어 시스템이 정상적으로 작동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아직 채택되거나 납품이 결정된 단계는 아니지만, 최첨단 레이더 기술을 연동하는 등 시스템 범위를 넓히고 정확도를 높이며 대비할 예정"이라고 했다.
안티드론 시스템이 불법·위협 드론의 크기·무게 등을 판별, 포획 후 그물에 설치된 낙하산으로 이를 안전하게 제거하는 모습 /사진제공=한화시스템
안티드론 시스템이 불법·위협 드론의 크기·무게 등을 판별, 포획 후 그물에 설치된 낙하산으로 이를 안전하게 제거하는 모습 /사진제공=한화시스템

LIG넥스원도 안티드론 통합시스템 개발에 뛰어들었다. 안티드론 분야 전문가 30여명으로 꾸려진 안티드론 전담 조직을 꾸려 통합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드론작전사령부에서 운용할 통합시스템 사업 설명회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통합시스템 사업은 국방기술진흥연구소(국기연)에서 선행 연구 중이다.

LIG넥스원은 교란신호발생 장치 등 선행 기술을 이미 확보했다. 이를 장비에 적용해 기만 장비를 개발 중이다. 하드 킬 수단으로는 레이저와 고출력 마이크로파(High Power Microwave·HPM)를 적용한 시스템을 마련했다.

LIG넥스원은 방해전파를 발사해 드론을 추락시키는 한국형 재머(K-Jammer)도 개발하고 있다. 재밍 전파를 발사해 원거리에서 경로를 이탈시키거나 추락시킬 수 있다. 지난 8월 개발 준비에 착수했고 2026년 1월 전력화가 목표다. 이 외에도 현대위아는 드론의 전파를 방해하는 소프트 킬 기능에 요격까지 할 수 있도록 하드 킬 기능을 추가한 안티 드론 시스템을 개발했다.

업계 관계자는 "국방부가 드론작전사령부를 하반기 중에 창설하겠다고 발표하면서 방산업체들이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통합시스템은 용도와 목적, 작전 범위를 고려해 방어와 공격까지 해야 해서 개발이 쉽지는 않다. 얼마나 고도화하느냐가 관건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화 살까요, 말까요?…'70억 자산가' 달러 투자 달인의 답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