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23.45 821.13 1120.40
▲14.99 ▼5.78 ▼0.7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웹젠, '뮤 오리진2' CBT 일정 공개…상반기 출시

'뮤 오리진2' 26일 CBT 시작…장르 다변화로 해외 시장 진출 공략 가속화

머니투데이 박효주 기자 |입력 : 2018.04.16 14:04
폰트크기
기사공유
2018 웹젠 미디어데이 행사장 전경 /사진=웹젠
2018 웹젠 미디어데이 행사장 전경 /사진=웹젠
웹젠의 모바일 게임 기대작 '뮤 오리진2'이 올 상반기 출시를 목표로 26일부터 CBT(비공개베터서비스)에 돌입한다.

웹젠은 16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2018 웹젠 미디어데이'를 열고 '뮤 오리진2'의 서비스 일정을 공개하고 이날부터 사전 예약을 받는다고 밝혔다.

뮤 오리진2는 2015년 출시된 '뮤 오리진'의 후속작이다. 전편보다 향상된 그래픽과 더 정교하게 설계된 게임시스템, 편의성, 수십 가지의 수호펫 및 탈 것 등 방대한 게임 아이템을 담았다. 특히 서버 간의 장벽과 경계를 허무는 '크로스월드 시스템'을 도입해 게임 세계관을 더욱 확장했다. 크로스월드 시스템은 개별 서버의 중간계 역할을 하는 '어비스'에서 게임 내 타 서버 이용자와 협동하고 경쟁하도록 만든 콘텐츠다.

웹젠은 이날 사전예약을 시작으로 26일 CBT를 시작하며, 상반기 중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서정호 웹젠 팀장은 "뮤 오리진2는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2.0을 여는 게임"이라며 "단순히 그래픽 진화나 시스템 개선이 아닌, 사용자가 바라는 새로운 개념을 도입하기 위해 큰 노력을 기울였다"고 말했다.

김태영 웹젠 대표 /사진=웹젠
김태영 웹젠 대표 /사진=웹젠
웹젠은 이날 해외시장 공략을 위한 '큐브타운', '퍼스트 히어로', '샷온라인 골프' 등의 모바일 게임을 소개하고, 주요 특징과 서비스 전략도 발표했다.

웹젠은 비 RPG를 선호하는 해외 이용자를 공략하기 위해 친숙하고 쉬운 게임으로 장르를 다양화했다. 이를 통해 게임 이용자 저변을 넓히고, 그 후에 글로벌 퍼블리싱 사업의 기반을 다진다는 전략이다.

'퍼스트 히어로'는 제국을 건설해 영지를 두고 경쟁하는 전략게임으로 영웅을 수집하고 강화하는 RPG적 요소가 더해진 게임이다. 총 7개 언어로 서비스되고, 편의를 위한 자동번역 시스템도 제공한다. 캐나다 등 일부 국가에 우선 출시했으며, 상반기 중 글로벌로 출시할 계획이다.

'큐브타운'은 '판타지경영 SNG(소셜네트워크게임)'를 표방하는 모바일 경영시뮬레이션 게임이다. 생산과 제조, 커뮤니티, 미니게임, 탐험 등의 소셜네트워크 기반에 RPG 요소를 더했다. 큐브 모양의 캐주얼한 캐릭터와 100여 가지 직업, 다양한 건물과 장식물로 판타지 마을을 건설하는 재미를 경험할 수 있다.

이날 참석한 김태영 웹젠 대표는 "웹젠은 그간 국내외 게임 시장에서 주로 MMORPG 장르 게임을 선보였으나, 올해부터 해외시장을 중심으로 스포츠·전략·경영시뮬레이션·SNG 등 다양한 장르의 게임으로 서비스 영역을 넓혀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효주
박효주 app@mt.co.kr

머니투데이 정보미디어과학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