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단독]'성희롱 해임' 서종대 전 감정원장, 주택산업연구원장 내정

원장추천委, 단독후보 확정… 공기업 'HUG' 출연 연구원, 논란 예상

MT only 머니투데이 김희정 기자 |입력 : 2018.08.09 13:59|조회 : 8346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종대 전 한국감정원장. /사진=뉴시스
서종대 전 한국감정원장. /사진=뉴시스
MT단독여직원 성희롱 발언으로 해임된 서종대(사진) 전 한국감정원장이 주택산업연구원장에 내정됐다. 민간연구원이긴 하나 공기업인 HUG(주택도시보증공사)가 출연해온 조직의 수장 자리여서 논란이 예상된다.

9일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서 전 원장은 지난 7일 열린 연구원 원장추천위원회(이하 원추위)에서 단독 후보로 추천받았다. 이에 따라 연구원은 이달 29일 이사회를 열어 서 후보자에 대한 원장 승인 여부를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

이사회는 연구원 출연기관인 대한주택건설협회 심광일 회장, 한국주택협회 김대철 회장, HUG 이재광 사장과 학계 인사 등 모두 13명으로 구성돼 있다. 서 전 원장은 현재 주택산업연구원 고문 역할을 맡고 있다.

연구원 한 관계자는 "2016년 이후 HUG 보조금이 끊기면서 재정적으로 어려워진 주택산업연구원의 안살림을 챙기기 위해 서 전 원장을 내정했다"고 설명했다.

HUG는 주택산업연구원에 연구용역비를 출연하다 예산 집행 근거가 부족하다는 감사원의 지적에 따라 2016년 이후 지원을 중단했다. 지난해 9월 자체 '주택도시금융연구원'을 출범시켜 주택산업연구원에 대한 지원 근거는 더 약해졌다. 이재광 HUG 사장은 지난 6월 주택산업연구원 이사직 사퇴서를 제출했다.

하지만 '미투'(Me Too) 운동이 사회적으로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성희롱 발언으로 물러난 전직 공공기관장이 공기업이 출연해온 기관의 수장을 맡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지적이다.

서 전 원장은 지난해 2월 여직원에 대한 성희롱 발언의 혐의로 조사를 받았고 결국 해임됐다. 한국감정원은 당시 서 전 원장의 여직원에 대한 성희롱 발언이 '사실무근'이며 '허위 제보'라는 보도자료를 언론에 배포하는 등 서 원장 감싸기에 조직적으로 나섰다.

하지만 대구지방고용노동청과 국토교통부의 조사 이후 징계 절차가 진행, 지난해 2월 28일 기획재정부 공공기관운영위원회가 해임 건의안을 의결하면서 서 전 원장은 한국감정원장 임기 종료를 불과 이틀 앞두고 해임됐다.

연구원 다른 관계자는 "(서 전 원장의) 성희롱 발언 건은 억울한 측면도 있는 것으로 안다"며 "현재 진행 중인 행정심판에서 가려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 전 원장은 한국감정원장 재직시절인 2014년 채미옥 전 국토연구원 문화국토전략센터장을 한국감정원 산하 부동산연구원장으로 임명했다. 이후 채 원장은 서 전 원장의 승인을 받아 미르재단 감사로도 활동하며 부동산연구원장과 겸임하기도 했다.

미르재단은 K스포츠재단과 함께 박근혜 정권 국정농단 사태의 비선실세인 최순실씨가 개입한 것으로 알려진 단체(비영리 재단법인)로 지난 4월 청산됐다. 채 원장은 현재도 부동산연구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Myung-ho Bae  | 2018.08.11 13:37

여직원 성희롱 발언으로 해임된 자를 현재 진행 중인 행정심판에서 결과가 나오지도 않은 상태에서 공기업인 HUG(주택도시보증공사)가 출연해온 조직의 수장를 맡겨도 되는가? 그렇다면 문재...

소셜댓글 전체보기



종료된칼럼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