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뚜껑열린 '아이패드vs갤럭시탭' 뭘살까?

머니투데이
  • 송정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037
  • 2010.11.18 07: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아이패드' 가격경쟁력 우위…'갤럭시탭'3G 통화기능 장점

SK텔레콤 (58,200원 ▲400 +0.69%)이 지난 13일부터 삼성전자 '갤럭시탭'을 시판한데 이어, KT (35,950원 ▼400 -1.10%)가 17일부터 애플 '아이패드' 예약가입을 받기 시작하면서 국내에서도 태블릿PC 경쟁이 본격 점화됐다.

이날 KT가 공개한 '아이패드' 가격은 3세대(3G)와 와이브로가 모두 지원되는 16기가바이트(GB) 모델이 78만4000원, 32GB모델은 88만6000원, 64GB모델은 99만4000원으로 결정됐다. 또 아이패드 와이파이 모델은 16GB 63만5000원, 32GB 74만8000원, 64GB 86만5000원이다.

이 가격만 보면 출고가 99만5500원인 '갤럭시탭'보다 '아이패드'가 저렴하지만, '갤럭시탭'은 3G 이동전화를 기본 제공하고 외장메모리를 지원한다는 점에서 제품가를 단순 비교하기는 어렵다.

◇16GB '아이패드' 21만8400원

↑애플 '아이패드'
↑애플 '아이패드'
KT는 3G와 와이브로가 지원되는 '아이패드'를 2년 약정으로 구입하면 보조금과 요금할인을 제공한다. 이 모델로 월정액 4만2500원짜리 '쇼데이터평생4G'에 2년 약정 가입하면 보조금 9만400원과 요금할인 47만5200원을 합쳐 총 56만5600원의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에 따라 16GB모델은 21만8400원, 32GB모델은 32만400원, 64GB모델은 42만84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즉, 16GB모델을 구입하면 한달에 데이터전용요금제 기본료 4만2500원과 단말할부금 9100원(21만8400/24개월)을 합쳐 5만1600원을 내는 것이다.

뚜껑열린 '아이패드vs갤럭시탭' 뭘살까?

월정액 2만7500원짜리 '쇼데이터평생2G'에 2년 약정으로 가입하면 요금할인 30만3600원과 보조금 9만400원을 합쳐 총 39만4000원의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경우에는 16GB 39만원, 32GB 49만2000원, 64GB 60만원에 살 수 있다. 소비자가 매달 부담해야 하는 금액은 기본료와 단말할부금을 합쳐 4만3750원이다.
 
그러나 3G를 지원하지 않는 '아이패드' 모델은 보조금을 받을 수 없다. 이에 따라 16GB 63만5000원, 32GB 74만8000원, 64GB 86만5000원에 일시불로 판매한다.
 
◇'갤럭시탭' 3년 이용시 3만6000원

↑삼성전자 '갤럭시탭'
↑삼성전자 '갤럭시탭'
출고가 99만5500원 '갤럭시탭'을 구입하려면 SK텔레콤의 스마트폰 전용요금제인 '올인원'이나 데이터전용요금제인 'T로그인' 가운데 하나를 가입해야 한다. SK텔레콤은 '갤럭시탭' 가격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올인원' 요금제에 2년 약정으로 가입했더라도 단말기를 3년동안 할부할 수 있도록 했다. 약정기간이 끝나도 '올인원55' 기준으로 월 1만9250원의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다.
 
월정액 5만5000원짜리 '올인원55'에 2년 약정으로 가입하면 '갤럭시탭'은 26만70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매월 5만5000원의 기본료에 단말할부금 1만1125원을 합쳐 6만6125원을 내면 된다. 2년 약정에 단말기 할부를 3년하게 되면 '갤럭시탭'은 3만6000원에 살 수 있다. 매월 부담할 액수는 기본료 5만5000원와 단말할부금 1000원을 합친 5만6000원이다. '올인원65' 이상 요금제에 가입하면 '갤럭시탭'은 공짜다.
 
SK텔레콤은 또 'T로그인'에 가입하면 72만9000원에 '갤럭시탭'을 판매한다. 'T로그인 4G'에 2년 약정으로 가입할 경우 매달 기본료와 단말할부금을 합쳐 6만275원을 부담해야 한다.
 
가격을 단순비교하면 '갤럭시탭'보다 '아이패드'가 싸다. 그러나 '갤럭시탭'은 3년간 할부할 수 있고, '올인원65' 이상 가입하면 무료인데다가, 3G가 기본 제공된다는 차별화 포인트가 있다. SK텔레콤도 이 점을 적극 부각시킨다는 전략이다. 업계 한 관계자는 "갤럭시탭과 아이패드의 출고가를 단순 비교하는 것은 의미가 없다"면서 "먼저 화면이 큰 '아이패드'가 필요한지, 화면이 작은 '갤럭시탭'이 필요한지 판단하고 나서, 유리한 요금제를 선택하는 것이 현명하다"고 조언했다.

뚜껑열린 '아이패드vs갤럭시탭' 뭘살까?

뚜껑열린 '아이패드vs갤럭시탭' 뭘살까?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심장'부터 찾은 尹-바이든…기술동맹 시대 열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