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지방세 신용카드 포인트로 결제하세요"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06 09: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신용카드에 쌓인 포인트로 지방세를 낼 수 있게 됐다.

서울시와 카드업계에 따르면 국민·신한·비씨·외환·하나SK·농협NH·씨티카드 등 7개 카드사는 서울시와 협약을 맺고 6일부터 서울시에 내는 세금을 포인트로 납부할 수 있도록 결제시스템을 만들었다.

이에 따라 서울시민은 12월 정기분 자동차세부터 재산세, 취득·등록세, 상수도 요금 등 서울시에 내는 각종 세금을 현금대신 카드 포인트로 낼 수 있다.

카드포인트 세금 납부는 카드사의 세금 결제창에서 납세자가 직접 포인트를 확인하고 포인트 세금납부를 체크하면 1포인트가 1원으로 계산돼 결제가 이뤄진다. 세금에 비해 포인트가 적을 경우에는 포인트를 우선 차감하고 나머지 액수는 신용카드로 결제할 수 있다.

카드포인트 세금납부는 지난 7월부터 국민카드와 먼저시범 운영하다 시민들의 반응이 좋아 이번에 6개사가 추가됐다. 서울시는 앞으로 다른 카드사들과도 협의해 포인트 납부 제도를 확대할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북한 연결도로 만든다고…'붕괴' 위험에도 공사 논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